상단여백
HOME 경제 정책
역사적인 북미정상회담 카운트다운...트럼프· 김정은 첫 대면 임박

한반도의 운명, 더 나아가 글로벌 평화 체제 구축의 변곡점이 될 역사적인 북미정상회담이 카운트 다운에 들어갔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회담장인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호텔에 미리 도착,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기다리고 있다. 미국이 주최측으로서 트럼프 대통령이 먼저 회담장에서 김 위원자을 영접하는 것이다.

김정은 위원장이 탑승한 차량은 회담 28분전 쯤인 오전 8시32분(한국시각 오전 9시32분) 호텔에 도착했다. 

트럼프와 김 국무위원장 간 단독정상회담은 9시10분께부터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회담장 입구에는 미국의 성조기와 북한의 인공기가 각각 걸려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연합TV 캡처>

백성요 기자  lycaon@greened.kr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성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