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블록체인& 정책
韓·中 ICO 규제로 주춤하던 비트코인, BCG 하드포크 분리 기대감에 550만원 돌파-이더리움, 리플 등도 꾸준한 증가세 기록

중국 정부와 한국 정부의 ICO 규제 조치로 주춤하던 비트코인 가격이 비트코인골드(BCG) 하드포크 분리와 11월 세그윗2X로의 하드포크 분리 가능성에 550만원을 돌파하며 반등하고 있다. 
 
글로벌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대표 김대식)에 따르면 비트코인 거래액이 1코인당 559만원까지 뛰어오르며 550만원선을 돌파, 600만원 돌파를 목전에 앞두고 제한선 없는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0월 10일 오전 기준 비트코인 시세 <사진제공=빗썸>

비트코인은 지난 8월 15일 514만9000원까지 오르며 500만원이 넘는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며 세계 가상화폐 투자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후 중국과 국내 시장에서 가상 화페 규제 등 불안 이슈가 발생하며 최저 390만원까지 하락, 400만원 중 후반대를 유지하며 숨 고르기에 들어갔다. 하지만 이도 잠시, 보름만에 500만원대를 재돌파 하며 비트코인 500만원 시대를 이어가고 있다.

 
이후 비트코인은 또 다시 몸값을 올릴 채비를 다지고 있다. 10일 오전 6시 40분 기준 559만원까지 오르며 600만원을 고지에 앞두고 있다. 현재 비트코인의 시가총액은 약 91조 468억원에 이르며, 일 거래량은 2조 3618억원을 기록, 1주일 전 대비 52%나 상승하며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한국의 비트코인 거래량은 전세계 거래량 중 37.95%로 1위를 기록(10월 10일 오후 8시 50분 코인힐스 기준)하며 세계 비트코인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
 
비트코인 가격 상승의 주요 요인은 10월 25일로 예정된 비트코인골드(BCG) 하드포크 분리와 11월 세그윗2X로의 하드포크 분리 가능성이 제기되면서 가격 변동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파악된다. 이는 지난 8월 발생한 비트코인 양분 이후 한 달 새 최고치를 기록한 이력에 기반한 영향으로도 볼 수 있다. 7월 16일 기준 빗썸의 비트코인 거래 가격은 204만 2천원에 머물렀다. 이후 8월 1일 분할 이슈로 잠시 조정기를 가진 뒤 약 2주만에 500만원선을 넘어서며 2배 이상의 몸값으로 금의환향, 양분에 따른 시장의 우려를 잠재운 바 있다.
 
이와 함께 다른 가상화폐의 상승세도 심상치 않은 움직임을 보이고 있어 주목을 끈다. 이더리움은 7월 이후 매월 평균 7%대의 가격 상승률을 기록하며 10일 현재 344만원대에 거래되고 있다. 7월 10일 대비 약 27.8% 증가한 금액이다. 리플 역시 한달 전인 9월 10일 오전 장중 한때 230원에 거래되었으나 한달 새 317원으로 약 34.3%가량 상승하며 꾸준한 증가세를 기록하고 있다.
 

 

 


백성요 기자  lycaon@greened.kr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성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