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연평해전 전사자 가족에게 홈 IoT 서비스 무상제공
상태바
LGU+, 연평해전 전사자 가족에게 홈 IoT 서비스 무상제공
  • 백성요 기자
  • 승인 2017.06.23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국보훈의 달, 연평해전 15주기 맞아 6명 장병 가족에게 서비스 8종 3년간 무상제공

오는 29일이면 제2연평해전 15주기가 돌아온다. LG유플러스는 제2연평대전 당시 전사한 6명의 장병들 가족에게 홈IoT 대표 서비스 8종을 3년 간 무상으로 제공한다.
 
LG유플러스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가를 위해 헌신한 제2연평해전 전사장병의 숭고한 헌신을 존중하고, 유가족들이 편리하고 안전한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3년 간 무상으로 지원하게 됐다고 취지를 밝혔다.

LG유플러스가 제2연평대전 당시 전사한 6명의 장병들 가족에게 홈IoT 대표 서비스 8종을 3년 간 무상으로 제공한다. LG유플러스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가를 위해 헌신한 제2연평해전 전사장병의 숭고한 헌신을 존중하고, 유가족들이 편리하고 안전한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자 무상으로 지원하게 됐다고 취지를 밝혔다. <사진=LG유플러스>

사실 LG유플러스는 군과의 인연이 깊다. 전군 병영생활관 내에서 공용 휴대폰으로 가족과 친지의 전화를 일정한 시간 동안 받을 수 있게 지원하는 '병사 수신용 공용 휴대폰'을 제공하고 있는 것.
 
LG유플러스는 2016년 1월 30일부터 총 3년 간 전군 공용 휴대폰 약 4만5000대 및 요금 무상지원과 통화품질 향상을 위한 통신 중계기 신설, 유지보수 등 무상지원(총 600억원 상당 부담)에 앞장서 장병들의 생활복지 개선에 힘쓰고 있다.
 
제2연평해전 참전용사인 고(故) 윤영하 소령의 부친 윤두호씨는 "평소 써보고 싶었던 IoT 서비스를 이용하게 돼 가정생활에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며, "연평해전 참전용사를 잊지 않고 기억해 준 LG유플러스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백성요 기자  sypaek@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