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투자주간' 초정된 외신 기자단, KT 연구개발센터 방문...5G·AI 기술 시연
상태바
'외국인 투자주간' 초정된 외신 기자단, KT 연구개발센터 방문...5G·AI 기술 시연
  • 정두용 기자
  • 승인 2019.11.06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 5G 팸투어 외신 기자단이 KT 연구개발센터 투어 이후 KT 5G 기술에 대해 질의를 하고 있다. [KT 제공]
KT 5G 팸투어 외신 기자단이 KT 연구개발센터 투어 이후 KT 5G 기술에 대해 질의를 하고 있다. [KT 제공]

KT가 6일 세계 유력 언론사 기자들을 대상으로 세계 최초 5G와 최신 AI 기술을 선보였다.

이번 행사에 참가한 기자들은 정부의 국내 최대 외국인 투자 유치 행사에 초청돼 한국을 방문했다. 

미국 워싱턴포스트, 독일 디 자이트(Die Zeit), 중국 매일경제신문, 일본 니혼게이자이신문 등 총 10개국 20개 매체 21명의 외신 기자단은 이날 서울 서초구 KT 연구개발센터를 방문, 최신 ICT 홍보관 `퓨처온(Future On)’과 5G B2B 협력 공간 `5G 오픈랩(Open Lab)’ 등을 살펴봤다.

이번에 방문한 외신 기자들은 산업통상자원부 주최, 코트라(KOTRA) 주관으로 5일부터 사흘간 '한국과 통하고, 세계로 나간다'를 주제로 서울에서 열리는 2019년 외국인 투자주간(Invest Korea Week 2019, IKW)에 초청됐다. KT와 경기도 자율주행센터와 스타트업랩 팸투어도 가졌다.

KT는 9월에도 뉴욕타임스, ABC, 로이터TV, NHK 등 10개국 23개 매체 47명의 기자들을 남한 측 비무장지대(DMZ) 유일한 마을인 대성동 `5G 빌리지’에 초청하는 글로벌 프레스 투어를 실시하기도 했다.

KT는 최근 인공지능(AI) 전문기업으로 전환을 선언하고 첨단 기술을 바탕으로 경쟁력 확보에 적극 나서고 있다.

KT 5G 팸투어에 참석한 외신 기자가 KT 5G B2B 협력 공간 `5G 오픈랩’에서 5G 커넥티드카 기술을 체험하고 있다. [KT 제공]
KT 5G 팸투어에 참석한 외신 기자가 KT 5G B2B 협력 공간 `5G 오픈랩’에서 5G 커넥티드카 기술을 체험하고 있다. [KT 제공]

 

정두용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