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골프존카운티와 5G 스마트골프장 구축... 24대 카메라로 스윙자세 촬영
상태바
KT, 골프존카운티와 5G 스마트골프장 구축... 24대 카메라로 스윙자세 촬영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9.11.03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내년 1분기부터 5G와 AI 기반 로봇 안내서비스, 자율주행카트 공동 개발
프로골퍼 김민주 선수가 경기도에 위치한 골프존카운티 안성H에서 스윙을 한 후, 5G 매트릭스 뷰를 통해 촬영된 자신의 스윙 자세를 확인하고 있다. [사진 KT]

KT가 국내 골프 1위 기업 골프존카운티와 손잡고 세계 최초 ‘5G 스마트골프장’을 선보인다고 3일 밝혔다.

KT는 경기도 안성에 위치한 ‘골프존카운티 안성H’에 골퍼의 스윙자세를 입체적으로 촬영해 보여주는 ‘KT 5G 매트릭스 뷰’ 시스템을 업계 최초로 구축했다. ‘5G 매트릭스 뷰’는 골프중계 방송을 통해 본 프로선수의 스윙 분석 영상처럼, 일반 고객들도 자신의 스윙 자세를 입체적으로 촬영해 볼 수 있는 신개념 골프 서비스다.

5G 매트릭스 뷰는 24개의 FHD(풀HD)급 카메라로 골퍼의 스윙 동작을 촬영하며, 서비스에는 AI(인공지능) 기반의 ‘카메라 광량 분석’ 및 ‘스윙동작’ 자동화 인식기술’이 적용됐다. 밝기를 인식하여 카메라의 셔터스피드(shutter speed)와 감도(ISO)를 조절하며 백스윙-임팩트-팔로스루 등 타수에 결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동작을 집중 분석한다.  

이 서비스는 통신사 관계 없이 골프존카운티 안성H를 방문한 고객 누구나 Lake 8번 ‘KT 5G홀’ 에서 체험할 수 있다. 영상은 고객에게 즉시 문자로 전송되며 골프존카운티 애플리케이션에서도 확인 가능하다. 

KT 5G 고객에게는 스윙 전 과정을 좌우로 돌려 볼 수 있는 인터랙션 영상이 제공되며 KT 및 타사 LTE 고객에게는 편집 영상이 제공된다. 골프존카운티 안성H를 시작으로 전국으로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KT는 골프존카운티와 내년 1분기에 볼궤적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며 향후 골프존카운티가 보유한 골프 빅데이터와 KT가 보유한 AI 기술을 결합하여 스윙 분석 및 자세 교정을 위한 레슨 서비스 등도 제공할 예정이다.

이밖에 내년 1분기부터는 ‘자율주행 스마트카트 관제서비스’와 증강현실(AR) 기반의 ‘스마트 캐디 서비스’ 등 신기술을 연계한 서비스를 개발해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AR 기반 스마트 캐디 서비스는 AR 글래스를 통해 스코어, 홀까지의 거리, 장애물 위치 등의 정보를 제공하는 차세대 골프 서비스다.

이필재 KT 마케팅부문장  부사장은 “KT는 고객들이 골프를 다양한 방식으로 보고 즐길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골프존카운티와 손잡고 5G 매트릭스 뷰 서비스를 선보였다”며 “5G 스타디움, 5G 스마트골프장에 이어 KT만의 차별화된 5G∙AI 기술을 바탕으로 고객이 원하는 다양한 실감 스포츠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김명현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