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현대글로비스, ‘전기상용차 충전인프라 구축협력 MOU’ 체결
상태바
한전-현대글로비스, ‘전기상용차 충전인프라 구축협력 MOU’ 체결
  • 서창완 기자
  • 승인 2019.11.06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전 나주 본사. [사진=한국전력공사]
한전 나주 본사. [사진=한국전력공사]

한국전력공사는 6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 빅스포 행사장에서 현대글로비스와 ‘전기상용차 충전인프라 구축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종환 한전 기술혁신본부장과 전금배 현대글로비스 물류사업본부장이 참석한다.

한전은 전기상용차 충전인프라를 구축해 충전서비스를 제공하고, 현대글로비스는 전기상용차를 도입해 한전의 충전서비스를 활용할 수 있도록 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한전은 우선 투자로 충전인프라를 구축하고, 운송사업자는 충전 사용량에 대한 요금을 납부하는 방법으로 운송사업자의 초기 투자비용 부담을 경감할 계획이다.

한전은 현재 전국에 8000기가 넘는 충전기를 안정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만큼 전기화물차 도입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전 관계자는 “전기차 충전 플랫폼을 구축해 차세대 충전서비스 산업을 확대하고, 전기버스‧택시 등 영업용 차량 대상 수송분야 전력화에도 동참해 온실가스 감축, 미세먼지 저감은 물론 전기차 충전산업 생태계 조성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창완 기자  science@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