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낙동강유역환경청과 '미세먼지 관리 시스템' 구축...미세먼지 이슈 적극 대응
상태바
KT,낙동강유역환경청과 '미세먼지 관리 시스템' 구축...미세먼지 이슈 적극 대응
  • 이보미 기자
  • 승인 2018.08.30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가 국내에선 처음으로 낙동강유역환경청과 함께 '미세먼지 관리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를 시작으로 KT는 지속적으로 전국 주요 지역에 공기질 측정망을 구축, 국가적인 미세먼지 대응에 노력할 것으로 보인다.

KT가 환경부 낙동강유역환경청과 함께 사물인터넷(IoT) 기술 기반 ‘미세먼지 관리 시스템’ 구축을 완료하고 현판식을 진행했다고 30일 밝혔다. 국내에서 미세먼지 관리 시스템이 민관협력으로 만들어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양 기관이 구축한 ‘미세먼지 관리 시스템’은 ‘사물인터넷 공기질 측정기’, ‘미세먼지 상황실(관제센터)’, ‘미세먼지 SMS 알림 체계’로 구성돼 있다. 이 시스템은 낙동강 유역과 인근 산업단지의 미세먼지 측정과 대응 그리고 확산 차단을 담당한다.

앞으로 낙동강유역환경청은 미세먼지 관리 시스템을 활용해 미세먼지 상황실에서 미세먼지 농도 현황을 상시 확인하고 측정 수치가 모니터링 기준을 초과할 시 담당 공무원이 SMS를 이용해 오염물질 배출 사업장과 지방자치단체에 상황을 전달해 오염물질 배출 관리가 필요함을 알린다.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으로 지속될 경우 담당 공무원이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배출시설과 방지시설 관리를 비롯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살수차 운행 등의 대응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김준근 KT GiGA IoT 사업단 단장은 “국민 건강에 직결되는 미세먼지 문제에 대해 민관이 협력하여 체계적인 대응을 시작하게 되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KT는 전국 주요 지역에 공기질 측정망을 구축해 국가적인 미세먼지 대응 노력에 함께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보미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