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커피, 알리바바와 전략적 협력 관계 맺어
상태바
스타벅스 커피, 알리바바와 전략적 협력 관계 맺어
  • 박진아 IT칼럼니스트
  • 승인 2018.08.02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열해진 중국 내 커피 매출 경쟁 위해 알리바바의 유통망 활용

스타벅스가 커피 배달 서비스 사업으로 최근 주춤하고 있는 중국 내 커피 매출 실적을 활성화하기 위해 알리바바와 계약을 체결했다고 8월 1일(중국 상하이 시간 기준) 발표했다. 

Photo source: Business Wire.

지난 6월 중국 자체 커피 브랜드 업체들의 강력한 도전을 받으며 매출 감소와 성장 둔화를 보고한 바 있는 스타벅스 커피는 알리바바의 배달 사업 부문과의 협력을 통해서 매출 부진을 타개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스타벅스는 올 2018년 연말까지 베이징과 상하이를 비롯한 중국 내 30개 도시 핵심 역세권에 스타벅스 커피점 2천 군데를 추가로 오픈하고 사업 확장을 계속해 나갈 계획을 갖고 있다.

스타벅스와 알리바바의 협력 계약에 따르면, 향후 알리바바는 자사의 온라인 배달 플랫폼인 Ele.me, 헤마(HEMA) 수퍼마켓 체인, 티몰(Tmall, 天猫)과 타오바오(Taobao, 淘宝网) 온라인 쇼핑몰, 알리페이(Alipay) 온라인 지불 플랫폼을 통해서 스타벅스 제품의 주문, 결제, 배달 업무를 제공하게 된다.

또 스타벅스는 모든 헤마 수퍼마켓 매장 내에 ‘스타벅스 커피 주방(Starbuck Delivery Kitchen)’을 열고 커피 배달 주문에 응할 계획이다.

알리바바 측은 이번 스타벅스와의 협력 체결을 통해서 이미 회원 3백 만을 확보하고 있는 Ele.me 배달 플랫폼이 배달업계에서 영향력을 한층 더 강화할 수 있는 기회로 보고 있다.

현재 중국은 세계에서 두 번째로 큰 스타벅스 커피 시장이다.

박진아 IT칼럼니스트  feuilleton@naver.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