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직원들, 농촌 봉사활동
상태바
기아차 직원들, 농촌 봉사활동
  • 조원영
  • 승인 2011.09.07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차 직원들이 추석 명절을 앞두고 특별재난지역을 방문해 농촌 봉사활동을 펼쳤다.

기아차 우리사주조합 대의원 50여 명은 5일부터 7일까지 2박 3일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전북 고창지역을 방문해 농촌 일손돕기 활동을 펼쳤으며, 광명, 화성, 광주 지역 자원봉사센터의 물품을 지원하는 등 전방위 나눔활동을 펼쳤다.

 

 
직원들은 전북 고창지역 일대에서 배 선별작업, 포장작업 등 과수원 작업에 동참했으며 농촌 일손돕기 봉사활동이 끝난 후에는 현장에서 7.5kg들이 고창 배 250상자를 구입했다.

 기아차는 봉사활동 현장에서 구입한 배를 기아차 공장이 있는 광명시, 화성시, 광주광역시의 자원봉사센터에 85박스씩 전달할 계획이며, 센터는 관할 지역 내 독거노인 등 소외계층 주민들에게 이를 전달할 계획이다.

 기아차 우리사주조합 소속 직원들이 봉사활동을 펼친 전북 고창군청 관계자는 “갑작스러운 집중호우 피해로 추석 명절을 앞두고도 일손이 모자라 과수원을 돌보지 못하는 마을 주민들에게 기아차 직원들이 와줘서 여러 모로 큰 힘이 되었다.”고 말했다.

 기아차 박재홍 우리사주조합장은 “농촌 일손돕기와 과일 구입이 집중호우로 여러모로 어려운 고창지역 주민들에게 작게나마 힘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기아차 직원들이 직접 수확한 고창 배가 기아차 공장이 위치한 지역 자원봉사센터에 전달될 수 있어 더욱 의미 있는 봉사활동이 되었다.”고 말했다.

 한편, 기아차 우리사주조합은 불우이웃을 위한 연탄배달, 다문화 가정을 위한 김장김치봉사 등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다양한 봉사활동을 꾸준히 펼치고 있다.

기아차 우리사주조합 대의원 50여 명은 5일부터 7일까지 2박 3일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전북 고창지역을 방문해 농촌 일손돕기 활동을 펼쳤으며, 광명, 화성, 광주 지역 자원봉사센터의 물품을 지원하는 등 전방위 나눔활동을 펼쳤다.

조원영 기자

 

조원영  jwycp@hanmail.net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