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중기/벤처
올레 tv 아프리카TV 스타리그 시즌7, ‘알파고’ 김성현 최종 우승...세트 3대 1로 변현제에 승리ASL 첫 우승한 김성현, 이영호에 이어 ASL 테란 2대 우승자 등극

김성현이 변현제를 꺾고 ASL 시즌7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아프리카TV는 17일 오후 5시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올레 tv 아프리카TV 스타리그(이하 ASL)’ 시즌7 결승전에서 김성현이 변현제를 세트스코어 3 대 1로 제압하고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김성현이 ASL에서 우승을 차지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로써 김성현은 이영호에 이어 ASL에서테란으로 우승한 두 번째 선수로 등극했다.

‘네오 실피드’에서 펼쳐진 1세트에서는 김성현이 승리하며 선취점을 챙겨갔다. 두 선수 모두 무난한 전략을 선택하며 팽팽한 승부를 이어갔지만, 결국 경기 후반 벌어진 한차례의 대규모 전투에서 김성현이 승리하며 1세트를 챙겨갔다.

이어진 2세트에서는 변현제가 승리했다. 변현제는 경기 초반 날카로운 타이밍에 김성현의 본진을 공략한 뒤, ‘투 셔틀 리버 견제’까지 성공시키며 계속해서 유리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변현제는 이후 ‘캐리어’ 빌드를 선택하며 김성현을 공략한 끝에 2세트에서 승리했다.

3세트에서는 탄탄한 수비력을 선보인 김성현이 승리했다. 변현제는 경기 초반부터 계속해서 김성현의 본진 공략을 시도했지만, 그때마다 김성현의 빈틈없는 수비에 번번이 가로막히고 말았다. 

결국 수비를 통해 경기의 주도권을 잡은 김성현이 3세트에서 승리했다.

이어진 4세트에서도 김성현이 승리하며 최종 우승자가 결정됐다. 김성현은 경기 초반부터 변현제의 본진 앞에 벙커를 건설하며 압박을 시도했다. 김성현은 초반 압박을 통해 얻은 유리함을 계속해서 이어나간 끝에 4세트에서 승리하며, 세트스코어 3 대 1로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ASL 시즌7 우승을 차지한 김성현은 “결승까지 오고 우승까지 하니 실감이 나질 않지만 너무 좋다. 응원해주신 많은 분들에게 우승으로 보답하고 싶었고, 감사하다는 말씀 드리고 싶다”라며 “다음 시즌에도 잘 할테니 기대해달라.”고 소감을 밝혔다.

시상을 위해 현장을 찾은 아프리카TV 서수길 대표는 "주말에도 올림픽홀을 가득 메워주신 ASL 팬과 유저 여러분들께 감사드린다"라며, "ASL 시즌8도 올레 tv와 함께할 예정이다. 앞으로도 올레 tv와 함께 더욱 멋지고 재미있는 ASL을 만들어나가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한편, ASL 시즌7 결승전은 아프리카TV와 올레 tv, SBS-아프리카TV를 통해 생중계됐다. 현장에는 약 1,650명 규모의 관람객이 찾아 좌석을 가득 메우며 성황리에 종료됐다.

박근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근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