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항공/물류
한진, 2023년까지 매출 3조원 달성 목표... 중장기 비전 발표영업이익률 4% 달성... 택배사업 시장 선도·물류사업 서비스 차별화 통해 기업가치 극대화
한진은 향후 5개년 성장목표, 사업별 성장전략, 기업가치 제고를 담은 ‘한진 중장기 비전 및 경영발전 방안’을 15일 발표했다.

(주)한진이 2023년까지 매출 3조원을 달성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종합물류기업 한진은 향후 5개년 성장목표, 사업별 성장전략, 기업가치 제고를 내용으로 하는 ‘한진 중장기 비전 및 경영발전 방안’을 15일 발표했다.

한진은 택배, 물류, 글로벌 사업의 집중을 통해서 2023년까지 매출을 3조원 이상으로 확대하고 영업이익률은 4%로 늘린다는 계획이다. 이는 2018년 예상 매출 1조9508억원 대비 연평균 성장률은 9%, 영업이익률은 2018년 예상 수치인 2.1%에서 4%로 확대한 것이다.

이를 실현하기 위해 한진은 ‘택배사업 시장 선도, 물류사업 서비스 차별화, 글로벌 SCM 역량 확보’를 통해 기업가치를 극대화 시켜나갈 계획이다.

먼저 택배사업부문은 터미널 캐파(Capa) 확충과 자동화 투자를 더욱 확대해 시장점유율 2위를 견고히 유지하며, IT시스템 업그레이드로 서비스 차별화와 영업력을 강화해 미래 생활물류 시장을 선도할 계획이다. 특히 지속 성장 중인 택배사업에 대한 투자 확대를 통한 수익성 증대에 중점을 두고 향후 5년간 택배터미널 신축 및 확장, 설비 자동화에 약 380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투자 재원은 재무 건전성 개선을 위해 차입은 최소화하고, 대체부지 확보 가능한 부동산 매각과 유동화 가능한 주식 매각 등을 통해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물류사업 부문은 국내 TOP 컨테이너 터미널 운영사로서 글로벌 톱 수준의 컨테이너 터미널 생산성 유지와 항만/육운/창고를 활용 'Port & Delivery' 등 종합물류 강화를 통해 서비스 차별화에 나선다. 아울러 육운 핵심 운영 역량과 IT기술 접목 등을 통해 Platform Biz 강화 및 물류센터 인프라 확대를 통해 사업 역량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글로벌사업부문은 인천항/인천공항에 'Global Distribution Center'를 신규 구축해 글로벌 유통/제조업체 물량을 확대하고, 그룹사와 협업 강화로 포워딩/국제특송/GSA(General Sales Agent, 항공사 판매 대리점)/RFS(Road Feeder Service) 서비스의 경쟁력을 한층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중국/동남아 Trucking 사업 확대와 해외 거점 추가 확대로 'Global SCM Provider'로서의 역량을 확보해 나갈 예정이다.

또 한진은 고객중심의 서비스 체계 구축과 마인드 제고를 위해 택배취급점 네트워크 확대와 고객용 모바일 앱(App) 업그레이드 및 전문 서비스 강사를 통한 서비스 마인드 개선에도 힘쓴다. 이와 함께 서비스 지표를 고객 중심의 지표로 변경을 추진한다.

또한 인공지능 상담시스템인 Chatbot 등 디지털 기술을 접목한 고객소통 채널도 확대한다. 아울러 WMS(Warehouse Management System), TMS(Transportation Management System), 국제특송 운영시스템 고도화 등 디지털 기술을 사업에 다양하게 접목시키고, 전사 Cloud 방식의 ERP 구축과 업무 생산성 제고를 위한 RPA(Robotic Process Automation) 도입을 추진할 계획이다.

한진은 경영투명성 강화 및 조직문화 개선도 모색한다. 사외이사 수를 현재 2인에서 4인으로 늘려 7인 이사회 체제로 운영한다. 또 상법 규정에 따라 이사회 내 사외이사추천위원회를 설치하고 위원회 구성원의 과반수를 사외이사로 구성하기로 했다.

또 2018년 경영실적 확정으로 자산총액 2조원 초과시 상법에 따라 이사회 내 감사위원회를 설치할 예정이며, 회계조직과 별개로 내부회계관리 운영/감독 전담조직도 설치한다.

이와 함께 윤리/안전/보안의식 강화와 공정거래준수 등 원칙 및 규정중심의 업무처리와 직원소통 창구 확대, 성과/능력 중심의 인사체계 강화로 조직문화 개선과 직원만족도를 높여 나가기로 했다.

한진은 이와 같은 내용을 담은 ‘비전 2023’ 달성을 통해 경영효율성 제고와 주주가치를 지속적으로 극대화 시켜 나가며 물류시장을 선도하는 'Global Leading SCM Provider'로서 새롭게 도약한다는 계획이다.    

양현석 기자  market@greened.kr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