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닥, '인테리어 인재' 모집...채용 특별 프로젝트 진행
상태바
집닥, '인테리어 인재' 모집...채용 특별 프로젝트 진행
  • 이효정 기자
  • 승인 2019.02.14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너링크'와 협업...면접 완료 지원자에게 합격 여부 관계없이 면접비 현장 지급

집닥이 인테리어 인재 모집에 나선다. 

인테리어 비교견적 중개 서비스 전문기업 집닥은 인테리어 분야 인재 모집을 위해 채용 특별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최근 은행권에서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국내 전체 취업자들이 취업준비에 필요한 비용은 연 평균 384만원이다. [1] 특히, 국내 청년 구직자 5명 중 1명은 취업 때 겪는 가장 큰 어려움으로 ‘취업준비 비용 마련’(26.6%)을 꼽았다. 

집닥의 이번 채용 프로젝트는 입사지원자의 취업준비 부담을 덜어주고 고용창출을 적극 활성화하고자 면접비 보상 채용 플랫폼인 이너링크와 협업으로 진행한다.

집닥은 영업, 현장관리, 마케팅, 개발 등 전직군에서 신입과 경력을 아울러 전방위적으로 채용할 계획이다. 입사지원자 중 면접까지 완료한 사람에게 합격 여부와 관계없이 일정 면접비를 현장에서 바로 지급한다. 

집닥 채용 특별 프로젝트 관련 자세한 사항은 이너링크 홈페이지 내 채용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집닥은 고용 창출과 인재 관리에 역점을 두고 있다. 2015년 7월에 설립된 이후 3명으로 시작해 현재 100여명으로 규모를 대폭 늘려 330% 이상의 성장을 이뤘고, 임직원 모두 정규직으로 채용해 비정규직 제로를 유지하고 있다.

또한, 집닥은 직원들의 소속감 고취와 복지 경쟁력 향상을 위해 특수 복지 프로그램도 도입했다. 매달 급여일에 맞춰 임직원 부모님 명의의 통장으로 일정의 용돈을 지급하고 있다.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지난해 중소벤처기업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중소기업 창업 활성화 장관상을 수상하는 등 고용창출을 강화하고자 하는 정부에 공로를 인정받았다. 향후에도 집닥은 입사지원자들을 위한 혜택을 동등하게 제공하기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한편, 이너링크는 구직자들에게 면접보상금을 온라인 지급 형태로 운영하고 있으나 집닥과의 협업으로 특별히 현장 지급으로 진행한다. 이너링크는 구인구직 정보 제공과 더불어 채용시장의 세 주체인 구직자와 기업, 헤드헌터들의 연결을 통해 모두가 보상과 혜택을 구현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만든 것이 차별점이다. 

이효정 기자  market@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