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AI & 5G VR AR & 게임
넷마블, ‘2018 마구마구 최강자전’ 성료…대만 ZachLaVine 최종 우승
  • 김민희 게임전문기자
  • 승인 2019.01.14 17:22
  • 댓글 0

넷마블이 지난 12일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국민 온라인 야구 게임 ‘2018 마구마구 최강자전’의 파이널매치 ‘왕중왕전’을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넷마블은 출시 13주년을 기념해 지난해 5월부터 전국 6개 시도의 지역 최강자전 및 대만 6개 지역 예선전을 시작으로 게임 최초 ‘마구마구 최강자전’을 치뤘다.

대회 파이널매치인 ‘왕중왕전’은 MC 레나 및 마구마구 홍보 모델인 강아랑 아나운서의 진행으로 국내 지역 최강자전을 통과한 24명과 대만 6개 지역 예선을 통과한 8명의 이용자와 함께 32강 토너먼트로 진행됐다. 

대회 총 1,800만원(우승 1천만원) 상금 규모로 진행된 ‘2018 마구마구 최강자전’은 ‘왕중왕전’에서 대만의 ZachLaVine 선수가 최종 우승을 차지하며, 8개월간의 대장정을 마무리 했다.

최종 우승을 차지한 ZachLaVine 선수는 “마구마구를 통한 한국과 대만이 함께하는 축제의 현장에서 최종 1인이 되어 매우 기쁘며, 앞으로는 더 많은 나라의 유저들과 함께 마구마구를 플레이 하고 싶다”며 우승 소감을 밝혔다.

또한, ‘왕중왕전’ 이후 이어진 마구마구 2019년도 계획 발표에서는 마구M 업데이트 및 IOS 동시 런칭, 신규 다대다 모드, AI 고도화, 음성채팅 지원 등의 다양한 계획들을 발표했다.

김민희 게임전문기자  gamey@greened.kr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희 게임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