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 온라인 부동산 매물검증법 ‘특허 출원’
상태바
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 온라인 부동산 매물검증법 ‘특허 출원’
  • 고수연 기자
  • 승인 2019.01.08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용자 신뢰성과 매물 정확성 확보할 수 있는 검증 프로세스 구축

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이하 KISO) 부동산매물클린관리센터는 온라인 부동산 허위매물을 검증하는 방법과 축적된 데이터를 활용하는 방안에 대해 특허를 출원했다고 8일 밝혔다.

KISO 부동산매물클린관리센터는 온라인 부동산 허위매물로 인한 이용자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2012년 11월에 설립됐다. 현재 네이버, 카카오 등 부동산 광고 플랫폼을 운영하는 20개 사가 가입해 자율규제에 참여하고 있다.

부동산 정보 업체의 상품 제공 및 검수 방식이 고도화하고 있지만, 이를 회피하기 위한 허위매물 게시 방법 역시 다변화하고 있다.

이에 따라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 허위매물을 근절하는 것이 핵심 과제가 되고 있다. 국토교통부 역시 부동산 중개업소의 허위·과장 광고에 대한 규제를 강화하고자 공인중개사법 개정을 추진 중이다.

부동산매물클린관리센터가 특허 출원한 ‘부동산 매물 정보 관리 방법’은 센터 설립 당시부터 축적된 검증 노하우와 데이터를 활용해 보다 투명한 부동산 시장을 조성하고 소비자의 편익을 이끌어 내기 위한 솔루션이다.

특허 출원된 서버와 부동산 매물정보 관리 방법은 △이용자 단말기로부터 허위매물 신고를 수신하는 단계 △신고에 대한 검증 △ 검증 결과에 기초해 매물 중개인에 대한 정보를 갱신하는 단계로 구성된다. 시스템을 통한 상호 검증으로 실시간 공유가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이밖에도 부동산매물클린관리센터는 투명한 매물 정보를 바탕으로 소비자들이 신뢰도 높은 정보들을 취득할 수 있도록 그래프와 함께 축적된 리포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KISO 관계자는 “온라인 부동산 허위매물에 대한 이용자 경각심이 점차 대두되는 상황”이라며 “국내 유일 부동산 허위매물 검증기구로서 이용자에게 보다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고 허위매물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고자 데이터베이스를 활용한 특허 출원을 진행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고수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