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새만금 신재생-수소 융합사업 비전선포 및 협약식...중소기업 및 연구기관 공동 참여
상태바
중부발전, 새만금 신재생-수소 융합사업 비전선포 및 협약식...중소기업 및 연구기관 공동 참여
  • 박근우 기자
  • 승인 2018.12.13 22: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재생∙수소 융합 사업추진으로 일자리 창출 및 경제효과 기대

한국중부발전(주)(사장 박형구)은 12일 군산 베스트웨스턴호텔에서 한국가스안전공사,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지필로스, ㈜수소에너젠, ㈜두진등이 참여한 가운데 에너지 패러다임 대전환에 따른 신재생-수소 융합사업 비전(Vision)을 선포했다고 13일 밝혔다.

비전선포식에 참여한 기관들은 국책 연구개발과제인 ‘대형풍력 잉여전력 수소변환 시스템 기술개발’을 수행하고 있으며 신재생-수소 융합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기로 협약을 체결했다.

또한 이번에 함께 발표된 로드맵은 신재생-수소 융합사업을 위해 국책 연구과제수행을 통한 원천기술 확보와 다음단계로 협약기관과의 산학연 연구센터 개설과 함께 수소생산 및 판매를 위한 SPC 설립 단계로 진행되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신재생-수소 융합사업 비전선포 및 협약 기념 단체사진

이번 중부발전과 연구기관간 국책과제 원천기술 확보와 중부발전 비전선포 및 협약식을 통해 재생에너지를 활용한 수소경제 활성화에 발빠르게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중부발전 박형구 사장은 “수소에너지 상용화시대에 대비해 협약기관 간 협업체계를 구축하고 신재생 개발전략을 공유하는 등 신재생-수소 융합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여 수소경제사회로 진입하는데 큰 기여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중부발전은 새만금 신재생사업 지역에 RE100 캠페인 참여하는 글로벌 기업들이 유치될 수 있도록 신재생-수소 융합 사업을 위한 연구센터를 개설 후 이 기술을 활용하여 협약기관 간 수소산업 활성화로 이 지역 일자리 창출과 수소경제사회 진입을 위한 모델을 개발 후 지속적으로 투자를 확대해 나아갈 계획이다.

 

 

박근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