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건설/부동산
부영그룹, 마산지역 11개 고교에 전자칠판 321대 기증이중근 부영그룹 회장, "교육환경 개선 및 우수인재 양성에 써 달라”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

다양한 분야에서 사회공헌활동을 펼쳐온 부영그룹이 23일 오후 경상남도교육청 교육감실에서 교육환경개선과 우수 인재 양성을 위해 마산지역 11개 고등학교에 321대의 전자칠판을 기증했다.

이날 마산지역 고등학교 전자칠판 지정기탁서 전달식에는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을 대신해 신명호 회장직무대행과 박종훈 경상남도 교육감, 11개 학교 교장선생님들, 부영그룹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부영그룹은 이번에 22억4700만원(교실당 700만원)을 들여 마산고, 가포고, 구암고, 내서여고, 마산여고 등 마산지역 내 11개 고등학교 교실에 총 321대의 전자칠판 및 전자학습 시스템을 기증했다. 지난 14일 각 학교 1개 학급에 시범 설치했으며, 나머지는 겨울방학 기간에 설치 완료할 계획이다.

박종훈 경상남도 교육감은 인사말에서 “부영그룹에서 학생들의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전자학습 시스템 지원 등 장학사업에 관심을 가져 주어서 감사드린다”며 “해당 학교에서 이를 잘 활용해 지식정보화 사회를 선도할 우수한 인재를 양성하는데 더욱 힘써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날 참석한 해당학교 교장선생님들도 “마산지역 고등학교에 교육시설을 아낌없이 지원해 준 부영그룹에 거듭 감사드린다”면서 “다양한 분야에 멀티미디어 수업을 할 수 있어 수업 집중도를 높이고 학습 동기를 유발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반겼다.

부영그룹 신명호 회장직무대행은 “이번에 마산지역 고등학교에 기증하는 전자칠판이 각 학급에서 유용하게 쓰이길 바란다”면서 “부영그룹은 지역 사회공헌활동 및 장학사업을 지속하면서 교육환경을 개선하는 데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부영그룹은 마산고, 진주고, 김해 장유고 등 도내 6개 고등학교와 합천, 산청 등 2개 군에 우정학사(기숙사) 등을 기증하는 등 지역사회를 위한 공헌활동을 해오고 있다.

그동안 부영그룹은 국내외 다양한 분야에서 사회공헌활동을 해오고 있으며, 기부한 금액만 약 7600억원에 이르고 ‘국내 500대 기업 가운데 매출액 대비 기부금 1위 기업(2014년)’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특히 부영그룹은 전국 초, 중, 고등학교 및 대학교에 기숙사, 도서관, 체육관 등 교육 및 문화시설을 기증하며,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끌어갈 인재 양성을 위해 아낌없이 투자하고 있다.

해외에도 캄보디아, 라오스 등 600여곳의 초등학교 건립 기금을 지원하고 동남아 14개국 및 아프리카, 중남미에 이르기까지 세계 20여개국에 디지털피아노 7만여대와 교육용 칠판 64만여개를 기증했다.

백성요 기자  financial@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성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