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We코노미 사회공헌
SK하이닉스, 최태원 회장 '사회적기업' 10만 양성론'에 발맞춰 '행복교복 실버천사' 사업 시작-무상 기증받은 중고 교복 수선해 새제품의 10% 가격으로 판매...65세 이상 어르신이 대부분 운영
SK하이닉스 「행복교복 실버천사」 사업 개시를 축하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SK하이닉스>

SK하이닉스가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강조한 사회적기업 10만 양성 기조에 맞춘 '행복교복 실버천사' 사업을 시작한다. '행복교복 실버천사' 사업은 이천시 중고교 및 행복교복센터 매장을 통해 무상 기증받은 교복을 수선해 새제품의 10% 가격으로 판매하는 방식이다. 

교복 수거, 세탁, 수선, 판매 등 운영의 대부분은 65세 이상의 어르신을 통해 이뤄져 노년층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며, SK하이닉스는 본 사업을 지속 발전시켜 사회적 기업으로 인증받는 방안도 검토한다는 계획이다. 

SK하이닉스는 임직원의 자발적 기부로 조성된 ‘행복나눔기금’으로 새로운 사회공헌 활동인 「행복교복 실버천사」 사업을 시작한다고 7일 밝혔다.
 
SK하이닉스는 이 사업을 통해 저소득층 청소년 가정의 교복비 부담 경감, 취약계층 어르신에게 직업활동 기회 제공, 자원절약을 통한 환경보호 기여 등 각종 사회문제를 줄이는 1석 3조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본 사업은 SK하이닉스와 이천시, 이천교육지원청, 이천시노인종합복지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협업으로 ‘행복교복센터’를 설립해 진행한다. 이 날 ‘행복교복센터’에는 이천시 조병돈 시장, 이천교육지원청 김지환 교육장 및 SK하이닉스 김정기 커뮤니케이션실장, 이천 노동조합 허정우 위원장 등이 참석해 사업의 시작을 알리는 행사를 가졌다.
 
SK하이닉스는 ‘행복나눔기금’을 통해 사업장이 위치한 지역 취약계층의 기초복지 및 자립지원, 인재육성을 위해 ‘행복플러스 영양도시락’, ‘Do-Dream(두드림) 장학금’, ‘행복 GPS(치매노인을 위한 배회감지기)’, ‘행복나눔 꿈의 오케스트라’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이번 「행복교복 실버천사」의 교복기증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학교에는 ‘두드림 장학금’을 우선 할당하는 등 향후 사업간의 연계 효과도 높인다는 방침이다.
 
한편, ‘행복나눔기금’은 임직원이 기부한 금액과 회사 측에서 동일한 금액을 매칭그랜트로 더해 조성되며, 2011년부터 올해까지 총 140억원의 기금을 지역사회를 위해 기탁했다. 

 

 


백성요 기자  lycaon@greened.kr

<저작권자 © 녹색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성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