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수·정몽구, CEO 경영평가 최고점 받았다
상태바
박진수·정몽구, CEO 경영평가 최고점 받았다
  • 주장환 선임기자
  • 승인 2016.09.07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 경영성과 평가사이트 분석 결과,

 박진수 LG화학 부회장, 정몽구 현대모비스 대표이사 회장(현대자동차 회장) 등이 매출액 5조원 이상 국내 500대 기업 최고경영자(CEO) 중 올해 상반기 가장 탁월한 경영성과를 거둔 CEO로 꼽혔다.

 

▲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오른쪽 두번째)이 지난 5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에 있는 디자인센터를 방문해 현지 임직원들과 의견을 나누고 있다. <사진=현대기아차 제공>

이는 7일 기업 경영성과 평가사이트 CEO스코어(대표 박주근)가 국내 500대 기업 CEO(오너 포함)의 상반기 경영성적을 점수로 환산한 결과다.

자료에 따르면  매출 5조원 이상 기업군에서는 박진수 부회장이 100점 만점에 68점을 얻어 1위를 차지했다.

이는 500대 기업 CEO 전체 평균(52.5점)보다 15.5점이나 높은 수치로   CEO 경영성적은 사업 기간이 3년 이상인 기업에서 6개월 이상 재임한 CEO 363명(268개사)을 대상으로 ▲ 작년 상반기 대비 매출액 증가율 ▲ 최근 3년간 연평균 매출성장률(CAGR) 대비 상반기 초과 성장률 차이 ▲ 자기자본이익률(ROE) ▲ 부채비율 ▲ 고용증가율 등 5개 항목별로 20점씩 부여해 평가했다.

5개 평가 부문은 기업규모별·업종별 특성이 최대한 반영되도록 구분, 표준편차를 구해 점수화했고 2개 항목 평균값을 총점에 반영했다. 분할·합병이나 사업 양수도 등으로 점수 왜곡 가능성이 있는 기업은 조사에서 제외했다.

지난해 같은 조사에서 공동 7위였던 박진수 부회장은 순위를 여섯 계단이나 끌어올리며 1위에 올랐다.

5개 평가 부문 중 4개 항목에서 전체 평균보다 2~7점씩 고르게 점수가 높았고, 고용평가에서 17.5점으로 고득점을 받았다. 지난해 LG화학의 고용성장률은 6.7%로 매출 5조원 이상 기업 중 7번째로 높았다.

정몽구 회장과 이형근·박한우 기아자동차 공동대표가 박 부회장보다 0.5점 낮은 67.5점으로 공동 2위에 올랐다.

정 회장은 5개 부문에서 평균을 웃도는 점수를 받았다. 이형근·박한우 대표도 5개 부문에서 평균보다 높은 점수를 획득했다.

4위는 64.5점을 얻은 김승건 미래에셋캐피탈 대표, 5위는 63.5점을 받은 권오현·윤부근·신종균 삼성전자 대표이사가 올랐다.

이어 김경배 현대글로비스 대표(61.5점), 박대영 삼성중공업 대표(61점), 윤갑한 현대자동차 공동대표(60.5점), 손경식·김철하 CJ제일제당 공동대표(60.5점), 조환익 한국전력공사 사장(58.5점) 순으로 '톱 10'에 들었다.

정몽구 회장은 현대자동차 대표로서도 윤갑한 대표와 함께 60.5점을 받아 8위에 올랐다.

11~20위는 장동현 SK텔레콤 대표(57점), 권선주 기업은행장(57점), 조용병 신한은행장(56.5점), 황창규 KT회장(54점), 정도현 LG전자 대표(52.5점), 차남규 한화생명 대표(52.5점), 김해성·이갑수 이마트 공동대표(52점), 김정남 동부화재해상보험 대표(50.5점), 송치호 LG상사 대표(50.5점), 문종박 현대오일뱅크 대표(50.5점) 등이다.

매출액 5조원 미만 500대 기업 중에서는 구한서 동양생명 사장이 매출 성장률에서 만점을 받으며 75점으로 경영성적 평가 1위에 올랐다.

동양생명은 지난해 8월 중국 안방보험에 인수된 뒤 올해 상반기 보험료 수입이 급증하는 등 실적이 크게 호전됐다.

최창원·김정근 SK가스 공동대표(73.5점)가 2위에 올랐고 서경배·심상배 아모레퍼시픽 공동대표와 조웅기 미래에셋증권 대표가 68점으로 공동 3위를 차지했다.

최창원·김철·한병로 SK케미칼 공동대표, 최창근·이제중 고려아연 공동대표, 정지선·이동호·김영태 현대백화점 공동대표는 67.5점으로 공동 4위에 올랐다.
 

주장환 선임기자  whaniljoo@naver.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