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G, '제4회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 우수상 수상
상태바
HUG, '제4회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 우수상 수상
  • 황동현 기자
  • 승인 2019.11.08 2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차인이 주말, 공휴일에도 이사할 수 있도록 제도 개선
지난 7일 인사혁신처에서 주관하는 ‘제4회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오원택 자산관리본부장(앞줄 왼쪽에서 4번째)과 HUG 직원들이 우수상(국무총리상)을 수상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HUG제공]

주택도시보증공사(사장 이재광, 이하 ‘HUG’)는 지난 7일 인사혁신처에서 주관하는 ‘제4회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우수상(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는 인사혁신처에서 주관하여 공직사회 내 적극행정 문화를 확산하고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적극행정 사례 발굴을 위해 경진대회를 통해 우수사례를 선정하는 행사다.

이번 경진대회는 중앙행정기관,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으로부터 678건의 적극행정 우수사례를 제출받아, 1차 서면심사와 2차 발표심사를 거쳐 본선에 진출할 12건의 우수사례를 선정했다.

지난 7일 세종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행사에서는 본선에 오른 12건의 우수사례를 대상으로 평가단(일반국민 100명, 전문가 6명으로 구성)의 현장 평가로 최종 순위를 결정하고 축하공연 및 시상식 등을 진행했다.

HUG는 전세보증금반환보증에 가입한 임차인이 주말, 공휴일에 이사하려는 경우, HUG가 사전에 보증금을 반환할 수 있도록 제도를 개선했다

HUG의 적극행정 우수사례는 적극적인 업무수행으로 국민의 생활편의를 획기적으로 높였을 뿐 아니라, 제도 개선까지 반영하여 일회성 우수사례가 아니라 지속적으로 적용될 수 있도록 한 점을 높게 평가받아 공공기관 부문 우수상을 수상했다.

이재광 HUG 사장은 “이번 수상은 국민 여러분의 평가를 통해 선정된만큼 국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HUG의 적극적인 노력에 대해 국민들이 공감하고 긍정적으로 평가한 것으로 생각된다”며, “HUG는 향후에도 서민의 주거안정을 위해 혁신적으로 업무를 수행하여 국민들에게 사랑받는 공공기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황동현 기자  financial@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