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광고 '모국방문편' 주인공 로렌, 친모 찾아... "상봉 기대감 담은 후속편 방영"
상태바
대한항공 광고 '모국방문편' 주인공 로렌, 친모 찾아... "상봉 기대감 담은 후속편 방영"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9.09.11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모국방문 편' 로렌, 최근 친모와 연락 닿아... 두번째 한국 방문 계획
- 대한항공, 2010년부터 10년째 해외입양인 모국 방문 프로그램 후원

대한항공은 창립 50주년 기념 캠페인 대한이야기 '모국방문 편'의 주인공인 로렌이 친 엄마를 찾았다는 반가운 소식을 담은 '나를 찾아 떠나는 두번째 여행'을 후속편으로 제작했다고 11이 밝혔다.

지난 5월부터 방영된 영상 광고 '나를 찾아 떠나는 여행에 대한 이야기'에서는 생후 3개월 때 한국에서 미국으로 입양된 비올리스트 로렌의 첫 한국 방문을 통해, 해외입양인들이 자신의 뿌리인 한국을 이해하고 정체성을 찾는데 대한항공이 도움이 되고자 한 내용을 소개했다. 

[사진 대한항공]
[사진 대한항공]

로렌이 친모를 찾은 기쁨과 상봉에 대한 기대감을 담은 후속편은 9월10일부터 대한항공 유튜브 계정 등을 통해 방영하고 있다. 
 
올해도 지난 5월16일부터 26일까지 로렌을 포함한 40명의 해외입양인들이 전국 각지를 여행하며 우리나라 역사, 언어, 예절, 음식 등을 직접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로렌 부부는 방문기간 동안 친모를 찾지 못하고 귀국했지만, 최근 친모와 연락이 닿게 돼 기대감 속에 두번째 한국 방문을 계획하고 있다.  

대한항공은 "해외입양인들이 한국 문화를 이해하고 현재 자신들이 살고 있는 나라와 한국을 이어주는 가교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전 세계인과 따뜻함을 나누는 나눔 활동을 활발히 전개해 기업의 사회적인 책임을 다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대한항공은 2010년부터 매년 사단법인 국제한국입양인봉사회와 함께 ‘해외입양인 모국 방문 프로그램’을 후원하고 있다.

김명현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