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금융, 난치병 어린이 위한 ‘사랑의 헌혈’ 실시
상태바
BNK금융, 난치병 어린이 위한 ‘사랑의 헌혈’ 실시
  • 김유진 기자
  • 승인 2019.07.22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BNK금융그룹]
[사진=BNK금융그룹]

BNK금융그룹(회장 김지완)은 지난 19일 부산은행 본점과 부전동 강당, 그룹 IT센터 등에서 나눔 실천을 위한 2차 ‘2019 BNK사랑의 헌혈’을 실시했다고 22일 밝혔다.

BNK금융그룹의 ‘사랑의 헌혈’은 혈액 부족에 대한 사회적 문제 해결에 동참하기 위해 2012년부터 임직원들의 자발적으로 참여하고 있는 사회공헌활동이다.

이번 행사에는 그룹 임직원 200여명이 참여해 헌혈을 통한 생명 나눔을 실천했다.

헌혈 행사를 통해 모은 헌혈증은 백혈병, 소아암 등 난치병과 싸우고 있는 어린이들의 치료 등을 위해 사용된다. ‘2019 BNK사랑의 헌혈’은 연말까지 진행되며 이번 행사에 참여하지 못한 임직원은 가까운 헌혈의 집에 방문해 헌혈을 실시하고 헌혈증을 기부할 예정이다.

송봉호 BNK금융지주 사회공헌팀장은 “다가올 무더위와 방학기간의 혈액 부족에 대비해 예년보다 조금 빨리 헌혈 행사를 진행하게 됐다”며 “많은 시민들이 함께 동참해 수혈을 필요로 하는 이웃에게 고귀한 생명 나눔을 실천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유진 기자  financial@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