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서울은혜교회 청년부, 강원도 산불 피해지역 이재민 돕기 자선바자회 개최
상태바
남서울은혜교회 청년부, 강원도 산불 피해지역 이재민 돕기 자선바자회 개최
  • 박근우 기자
  • 승인 2019.05.05 2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서울은혜교회 청년부는 어린이날을 맞아 5일 오후 4시부터 약 3시간 동안에 걸쳐 서울 강남구 일원동에 위치한 발달장애아 특수학교인 밀알학교에서 강원도 산불 피해 이재민을 위한 자선바자회를 개최했다.

이날 바자회는 (사)한국유엔봉사단(이사장 안헌식)으로부터 바자회 물품을 지원받아 30여명의 남서울은혜교회 청년부 주관으로 개최돼, 남서울은혜교회와 밀알학교 관계자는 물론 인근 주민 등 300여명이 참석하여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행사에 참여한 관계자는, “이번 바자회는 오롯이 청년들의 자발적 의지로 계획되고 진행되어 더욱 의미 있다”고 소감을 전하며, “이번 바자회를 통해 봉사와 기부문화에 많은 관심을 가지게 되었으며, 앞으로도 많은 분들이 나눔에 동참하여 보다 따뜻한 세상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남서울은혜교회 청년부는 "이번 바자회의 수익금과 기부물품은 한국유엔봉사단을 통해 강원도 고성 산불 피해지역의 이재민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남서울은혜교회는 홍정길 원로목사가 주축이 되어, '회복의 공동체'로의 비전을 가지고 나눔과 섬김을 실천하고 있는 종교 단체이다.

 

박근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