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경찰, 보유 PC서 가상화폐 거래소 접촉 강제 차단지난달부터, 해킹 등 보안 문제 때문…사이버수사대 등 일부 제외

경찰이 보유하고 있는 모든 컴퓨터를 통해 가상화폐 거래소 사이트에 접속할 수 없도록 했다. 거래소 해킹 등 사이트 보안에 구멍이 뚫렸기 때문이다.

12일 금융권에 따르면 경찰청은 지난달 가상화폐 거래소 유빗 해킹 피해가 보도된 이후 전국 모든 경찰관서 전산망으로 국내외 주요 거래소 가상화폐 사이트에 접속할 수 없도록 조치했다.

대상 사이트는 빗썸, 유빗, 코인원, 비트렉스 등 16곳이다. 이에 따라 전국 모든 경찰관서 PC에서는 이들 사이트 접속이 불가능하다. 다만, 경찰은 사이버수사대 등 업무 목적으로 해당 사이트 접속이 필요한 부서는 예외적으로 접속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최근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 역시 직원들에게 가상화폐 거래를 하지말 것을 강력하게 권고했다.

정수남 기자  financial@greened.kr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수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