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창규 KT 회장 "협력사 동반성장으로 ICT 경쟁력 강화 이바지"...파트너스데이 개최
상태바
황창규 KT 회장 "협력사 동반성장으로 ICT 경쟁력 강화 이바지"...파트너스데이 개최
  • 정두용 기자
  • 승인 2019.10.29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협력사 사업 방향 공유...전시와 세미나로 산업 트렌드 소개

황창규 KT 회장이 협력사와의 동반성장을 강조했다.

KT는 29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 호텔에서 ‘2019년도 파트너스데이(Partner’s Day)’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황창규 KT 회장은 이날 행사를 개최하며 “대한민국은 세계 최초 5G 서비스를 선보이며 통신을 넘어 ICT 융합 산업의 강국으로 도약하고 있다”며 “KT는 협력사와의 동반성장으로 혁신적인 서비스와 솔루션을 만들어 국민에게는 편안하고 안전한 생활을, 국가적으로는 ICT 경쟁력 강화에 이바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권기홍 동반성장위원회 위원장, 구현모 KT 커스터머&미디어부문장, 오성목 KT 네트워크부문장, 이동면 KT 미래플랫폼사업부문장, 김인회 KT 경영기획부문장, 한원식 kt sat 대표이사를 비롯해 협력사 임직원 등 총 300여 명이 참석했다.

전홍범 KT 융합기술원장은 이날 ‘KT 사업과 기술방향 2020’ 주제로 발표했다.

황창규 KT 회장이 29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 호텔에서 열린 ‘2019년도 파트너스데이(Partner’s Day)’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KT 제공]
황창규 KT 회장이 29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 호텔에서 열린 ‘2019년도 파트너스데이(Partner’s Day)’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KT 제공]

‘KT 파트너스데이’는 2014년 처음 시작해 올해로 6회를 맞았다. KT와 협력사가 서로 사업 방향을 공유하고, 산업 트렌드를 읽을 수 있는 전시와 세미나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소통하는 행사다.

KT는 협력사와 함께 5G를 바탕으로 혁신 성장하겠다는 포부를 밝히며 3가지 ‘상생 전략’을 공개했다.

혁신 기술 국산화를 적극 지원하고 국내·외 시장을 개척한다. 이를 위해 KT는 5년간 총 200억 원을 투자한다.

협력사는 단순 제조에서 벗어나 산업에 꼭 필요한 핵심 ICT 기술을 내재화하고 KT와 공동 솔루션을 개발해 지속 성장을 위한 발판을 만들 예정이다.

협력사 경쟁력 강화 솔루션도 제공한다. KT가 총 25억을 조성해 생산 공정 개선, 에너지효율화, 자동화 등 협력사 전체 프로세스 업그레이드를 돕는다. 안전한 협력 환경 조성을 위해 안전 관리 기준을 마련하고 안전 용품 품질 혁신도 병행한다.

사업 협력 중심으로 소통 방향도 전면 전환한다. 소통 주간, 융합서비스 개발 협력 등의 프로그램으로 스타트업과 벤처기업이 가지고 있는 아이디어와 중소·중견기업의 개발∙제조 역량을 연결해 혁신 사업 모델 개발에 앞장선다.

협력사 시상 행사인 ‘파트너 어워드 2019’도 진행했다. 물자 분야에서는 ‘가온미디어’가 기가지니를 기반으로 미디어시장 주도권 확보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대상을 수상했다. ‘이루온’을 포함한 4개 사가 우수상을 받았다.

행사 프로그램 중 하나인 '파트너 어워드 2019'에서 대상 시상 후 수상 업체 대표와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 (왼쪽부터) 신일자 대선아이넷 대표, 황창규 KT 회장, 임화섭 가온미디어 대표. [KT 제공]
행사 프로그램 중 하나인 '파트너 어워드 2019'에서 대상 시상 후 수상 업체 대표와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 (왼쪽부터) 신일자 대선아이넷 대표, 황창규 KT 회장, 임화섭 가온미디어 대표. [KT 제공]

공사 분야에서는 ‘대선아이넷’이 5G 조기 구축으로 5G 사업에 기여한 노력으로 대상을, ‘정화통신’ 등 4개 사에 우수상을 수상했다. 이 외에도 SW개발, 글로벌, 신사업 등 7개 분야에서 10개 사를 선정해 우수상을 시상했다.

우수 협력사들의 기술 전시와 B2B 특화 서비스 세미나도 함께 열렸다. 5G 성과ㆍ미래 기술ㆍ위성 서비스 등 3가지 테마로 우수 협력사가 보유한 기술을 전시했다.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5G 기술을 주제로 기술 세미나가 마련됐다.

KT는 4차 산업혁명 속 제조 혁신을 이끌 스마트팩토리 사업 방향과 적용 사례를 소개했고, kt sat은 5G 시대 위성 산업 변화와 차세대 위성 전략을 공유했다.

정두용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