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 로봇과 가상현실(VR) 활용해 환자 치료한다"...한컴-차병원, 스마트헬스케어 제휴
상태바
"인공지능 로봇과 가상현실(VR) 활용해 환자 치료한다"...한컴-차병원, 스마트헬스케어 제휴
  • 한익재 기자
  • 승인 2017.04.04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공지능 로봇과 가상현실을 활용해 환자를 치료하는 시대가 다가오고 있다.

한컴그룹과 분당차병원은 업무협약을 맺고 인공지능 로봇과 가상현실 기술을 활용한 치료 프로그램 개발을 공동으로 추진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상지마비환자들을 위한 가상현실 재활훈련 프로그램 개발,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술을 활용한 언어치료 프로그램 개발, 인공지능과 가상현실을 활용한 인지훈련 프로그램 개발, 노인과 장애인들의 상태를 모니터링하는 로봇 개발, 외국인 환자를 위한 통역 안내로봇 개발 등을 추진하게 된다.

한컴그룹은 스마트 헬스케어 사업 추진을 위해 지난 2월 KAIST와 업무협약을 체결했었다. KAIST와는 미래 기술 개발 및 사업화에 초점을 두었다면 분당차병원과는 실제 임상에 첨단 기술을 접목시키는 데에 초점을 두고 있다.

이번 협약을 기점으로 한컴그룹은 가평 56만평 부지에 스마트 헬스케어 사업, 교육 및 콘텐츠 등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을 적용해 직접 체험하고 생활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 생태계 조성을 가속화 한다는 방침이다.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한컴그룹은 인공지능, 로봇, 사물인터넷, 가상/증강현실(VR/AR), 헬스케어, 에듀테크, 자율주행차 등의 다양한 분야에 뛰어들고 있으며 올해 융합콘텐츠센터를 신설한 한컴지엠디가 그룹 내 VR, AR 사업을 주도하면서 분당차병원과의 스마트 헬스케어 프로그램 개발에서도 중추적인 역할을 할 예정이다.

한컴그룹은 첨단 소프트웨어 기술이 환자들에게 실질적인 치료 효과를 가져다줄 수 있도록 분당차병원 의료진들과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익재 기자  gogree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