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현회 부회장 "통신 기술로 코로나19 극복"...LGU+, 교육청에 스마트패드 1만대 기증
상태바
하현회 부회장 "통신 기술로 코로나19 극복"...LGU+, 교육청에 스마트패드 1만대 기증
  • 정두용 기자
  • 승인 2020.04.24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가 보유한 우수한 통신 기술을 활용한 지원책을 고민하며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힘쓰겠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은 24일 전국 15개 교육청에 교육용 스마트패드 1만대를 기증하며 이 같이 말했다.

LG유플러스는 이날 종로 서울특별시교육청에서 조희연 교육감,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원활한 온라인 수업 진행을 위한 교육용 스마트패드 500대 기탁식을 진행했다. 이날 기탁식이 끝난 후 하현회 부회장은 서울시교육청에 교육용 스마트패드 500대 지원에서 추가 500대 제공을 약속, 총 1000대를 빠른 시일 내에 지원키로 했다.

하현회 부회장은 “사상 초유의 온라인 개학을 준비하며 노력하는 서울시교육청을 비롯한 전국의 교사와 학생들이 교육과 학습에 오롯이 집중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한다”고 말했다.

24일 종로 서울특별시교육청에서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오른쪽)과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이 교육용 스마트패드 기탁식 진행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LG유플러스 제공]
24일 종로 서울특별시교육청에서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오른쪽)과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이 교육용 스마트패드 기탁식 진행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는 8일 전라남도 및 전라남도교육청에 교육용 스마트패드 2100대 기탁을 시작으로 17일 충남교육청에 1000대, 22일 전북교육청 400대, 경북교육청 1천대, 강원교육청 800대를 지원했다. 5월 초까지 총 전국 15개 교육청에 추가 6800대를 지원해 온라인 개학으로 인한 원격수업 등 교육 활동이 원활히 진행되도록 협조할 계획이다. 현재 추가로 논의 중인 지원이 완료될 경우 전국적으로 총 1만대 수준 스마트패드를 기증하게 된다.

LG유플러스 측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전국 초·중·고등학생들의 사상 첫 온라인 개학 상황에서 교육용 스마트패드 기증하며 디지털 교육 격차 해소에 나선다"고 전했다.

LG유플러스는 정부의 교육청별 스마트기기 무상 임대와 별도로 회사 차원에서 각 시도교육청에 원활한 온라인 개학을 위한 필요 사항을 확인, 교육용 스마트패드 지원을 결정했다. 지원 스마트패드는 와이파이 전용 무상단말로 온라인 수업 상황 종료 후에도 디지털 교육 등에 추가 활용이 가능하다.

서울시교육청 조희연 교육감은 “사상 첫 온라인 개학으로 학생과 학부모, 교사 모두 새로운 길을 가고 있는 이 때에 LG유플러스 기증에 감사하다”며 “이번 기증이 코로나19 위기상황 극복을 위한 사회적 참여를 이끄는 계기가 될 뿐만 아니라 특수교육대상 및 다문화 학생들이 수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하고, 이렇게 교육여건이 어려운 학생들을 위한 지원에 대한 관심을 높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LG유플러스는 통신과 교육 서비스에 대한 경험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선보인 초·중·고 대상 스마트 스쿨 구현에 유용한 ‘U+원격수업’ 솔루션을 3개월간 시범서비스로 무상 제공하며 온라인 개학이 진행된 교육 현장을 적극 지원 중이다. 또 자사 스쿨넷 서비스를 이용하는 교육청 및 초·중·고의 인터넷 속도를 6월까지 무상 증속, 속도 저하로 인한 온라인 화상수업 지연 등 사고를 미연에 방지했다.

정두용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