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디스플레이, 아동 독서공간 새단장 사회공헌 사업 시작...임직원들 자발적 모금
상태바
삼성디스플레이, 아동 독서공간 새단장 사회공헌 사업 시작...임직원들 자발적 모금
  • 정두용 기자
  • 승인 2019.07.16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4년부터 지역 아동 독서 문화 활성 위한 사회공헌 진행

삼성디스플레이가 지역 아동들에게 독서 문화 확산 활동에 나섰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아산을 비롯한 충남 지역 내 아동 시설을 찾아 낙후된 독서공간을 새롭게 리모델링하는 '2019 책울림' 사회공헌 사업을 시작했다고 16일 밝혔다.

'책울림' 사업은 2014년부터 충남 지역 자매마을 등 50여 개소의 독서공간을 새롭게 꾸미고 약 10만 권에 달하는 도서를 기부해 온 삼성디스플레이의 대표적 사회공헌 활동이다.

독서공간 리모델링 및 도서 구입 비용은 삼성디스플레이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모금한 후원금과 회사가 동일한 금액을 추가로 마련한 매칭 펀드를 활용했다.

지난 15일, 충남 아산 소재 아동시설인 '아인하우스' 독서공간 리모델링 개소식에서 오세현 아산시장(가운데), 김종근 삼성디스플레이 상무(오른쪽 세번째)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기념 컷팅을 하고 있다. [삼성디스플레이 제공]
지난 15일, 충남 아산 소재 아동시설인 '아인하우스' 독서공간 리모델링 개소식에서 오세현 아산시장(가운데), 김종근 삼성디스플레이 상무(오른쪽 세번째)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기념 컷팅을 하고 있다. [삼성디스플레이 제공]

삼성디스플레이는 올해 천안 소재 아동 시설인 '익선원'을 시작으로 8월 말까지 아산, 논산, 보령, 금산, 홍성 등 충남의 각 지역에 설치되어 있는 10개 이상 시설의 독서공간을 리모델링할 계획이다.

이뿐 아니라 아동들이 꼭 읽어야 할 우수 도서 1만5000권을 충남 지역 아동 관련 기관에 기증했다.

이번 활동으로 충남 지역 아동들은 새로이 단장된 깨끗한 독서 시설에서 누구나 손쉽게 다양하고 폭넓은 도서를 접함으로써 마음의 양식을 풍부하게 만들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됐다.

삼성디스플레이 측은 "앞으로도 지역 아동들이 밝고 희망찬 미래를 계획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데 조금이라도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두용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