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유통&라이프
쿠쿠, ‘초고온 하이브리드 인덕션레인지’ 신제품 2종 공개전기레인지로 프리미엄 주방가전 기업 입지 강화... 올해 15만대 판매 목표
사진- 쿠쿠전자가 ‘초고온 하이브리드 인덕션레인지’의 신제품 2종을 19일 공개했다.

쿠쿠전자가 초고온 하이브리드 레인지 신제품을 출시하면서 프리미엄 주방가전 기업으로서의 본격적 행보를 강화하고 있다.

쿠쿠전자는 19일 ‘초고온 하이브리드 인덕션레인지’ 신제품 2종을 공개했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신제품 2종 중 CIHR-HLT302FS는 쿠쿠전자의 전기레인지를 대표하는 ‘초고온 하이브리드 인덕션레인지’ 라인업 중 하나로, 기술력뿐 아니라 디자인에서도 프리미엄의 품격을 더한 제품이라는 것. 
 
이 제품은 국내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 제품에서 그동안 찾아 볼 수 없었던 세라믹 글라스를 최초로 활용, 현재 전기레인지 시장에서 가장 보편적으로 출시되는 블랙, 그레이 톤의 디자인을 벗어나 감각적인 주방 인테리어에 어울릴 수 있는 디자인을 선보인다.

또 제품 프레임에는 인피니티 엣지를 적용해 싱크 상판과 밀착도를 높여 더욱 고급스러운 빌트인 스타일을 완성 시킨다. 조작부에 심플한 바(bar) 타입의 UI를 채택해 고급스러움은 물론, 간편한 조작방식으로 소비자 편의성까지 갖췄다.
 
특히 초고온 하이브리드 인덕션레인지의 강점인 ‘초고온 모드’를 탑재하고 있다. ‘초고온 모드’는 1400만대 판매로 검증된 쿠쿠 IH 인덕션 기술을 바탕으로 개발된 특허기술. ‘초고온 모드’는 인덕션(IH) 열제어 알고리즘 기술을 통해 초고온에서의 가열 온도 편차를 최소화 하여 음식이 골고루 익지 않는 일반 전기레인지의 단점을 극복했다.

이를 통해 초고온에서도 균일한 온도 조절로 조리 시간을 줄이고, 스테이크나 생선, 부침개 등 세밀한 불 조절이 필요한 요리를 쉽고 빠르게 우수한 조리 품질로 완성할 수 있다. 특히, 초고온 모드로 짧은 시간에 고품질의 요리를 완성하기 때문에 에너지 절감 효과가 크고, 전기세 부담이 적은 것도 장점이다.

이 밖에도 ‘냥이안전모드’를 개발, 고양이 등 반려동물이 전기레인지를 작동시켜 발생한 화재에 대한 위험까지 미연에 방지했다. 전원버튼을 1초 이상 누를 경우 제품이 작동하며, 화구 선택 버튼을 별도로 눌러야 화구가 가열된다. 특히, 하이라이트는 2단계 저온부터 가열이 시작된다. 전원을 켜도 1분 안에 추가 조작이 없다면 전기레인지가 꺼지도록 설계돼 있다.

쿠쿠전자는 초고온 하이브리드 인덕션레인지를 통해 전기레인지 시장에서 입지를 강화해 나가 전기레인지 업계 프리미엄 브랜드로 성장해 나간다는 계획이며, 올해 전체 매출 중 전기레인지 판매 비중을 10%로 끌어 올리고, 15만대 판매를 목표로 한다. 

쿠쿠전자 관계자는 “쿠쿠전자는 40년간 축적해온 밥솥 제조 기술력과 노하우를 전기레인지에 그대로 탑재, 우수한 제품력을 갖춘 전기레인지를 선보여 프리미엄 주방가전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라며 “밥솥과 더불어 전기레인지 시장 리딩 브랜드로의 도약을 위해, 올해는 쿠쿠만의 특허기술을 갖춘 ‘초고온 하이브리드 인덕션레인지’를 다양한 라인업으로 선보이고, 공격적인 마케팅으로 시장을 공략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양현석 기자  market@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