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 트러스트 그룹, 캄보디아 상업은행 ‘ANZ 로얄 은행’ 주식 양도 계약 체결
상태바
J 트러스트 그룹, 캄보디아 상업은행 ‘ANZ 로얄 은행’ 주식 양도 계약 체결
  • 이단비 기자
  • 승인 2018.06.08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통주식 55% 주식양도계약 체결하며 인수 추진 박차
캄보디아 프놈펜특별시에 위치한 ANZ 로얄 뱅크 본점. <J트러스트 그룹 제공>

J 트러스트 그룹(JT캐피탈, JT친애저축은행, JT저축은행)이 캄보디아 상업은행 ‘ANZ 로얄 은행(ANZ Royal Bank(Cambodia) Ltd)’ 인수를 위한 주식양도 계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J 트러스트 그룹은 지난달 17일 ‘ANZ 로얄 은행’ 의 지분 55%를 보유한 호주의 다국적 금융투자회사 ‘ANZ 펀드(ANZ Funds Pty Ltd.)’와 주식양도계약을 체결하고, 캄보디아 현지 당국의 승인절차가 끝나면 본격적인 인수 작업에 나서게 된다.

‘ANZ 로얄 은행’은 캄보디아의 수도 프놈펜을 포함한 주요도시에 15개 지점을 보유하고 있으며, 캄보디아 은행부문 총 자산 순위 7위(2017년 기준)를 기록한 대형 상업은행이다. 특히 현지 부유층 고객을 대상으로 한 소매금융과 상위 1% 기업 대상 기업금융 등 안정성 높은 포트폴리오를 갖춘 것이 특징이다.

J 트러스트 그룹은 이번 인수 건을 발판 삼아 글로벌 종합금융그룹 네트워크 구축에 박차를 가한다는 전략이다. 먼저 인수가 마무리되면 국내 시장과 인도네시아 금융 시장 진출 과정에서 습득한 신시장 개척 노하우 등 선진화된 금융 서비스를 토대로 ‘ANZ 로얄 은행’ 영업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캄보디아 금융 시장 내 잠재 시장을 발굴하는 한편 향후 미얀마, 라오스 등 메콩 지역의 금융 사업을 확장하기 위한 거점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J 트러스트 그룹 관계자는 “캄보디아는 최근 5년 동안 은행 대출 잔액이 26%의 성장률을 기록하는 등 동남아시아 시장에서 가장 성장 잠재력이 높은 국가로 평가 받고 있다”며 “그룹사가 국내와 일본 등에서 습득한 선진 금융 노하우와 현지화 전략을 바탕으로 인도네시아 및 싱가폴 등 동남아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한 만큼 계열사간 시너지를 발휘해 신성장 동력을 마련할 수 있는 기회로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J 트러스트 그룹은 지난 2012년 JT친애저축은행을 출범하며 국내 금융 시장에 진출했으며, 2015년 JT저축은행과 JT캐피탈을 차례로 출범하며 서민금융 사업에 주력해오고 있다. 싱가포르에는 2013년 J 트러스트 아시아를 설립, 동남아시아 금융 시장 본격 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했으며, 2014년에는 인도네시아 은행업에 진출해 J 트러스트 뱅크를 출범하는 등 동남아시아 시장을 중심으로 금융 서비스 사업을 확장해 오고 있다.

이단비 기자  financial@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