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2018] 박정호 SKT 사장, 삼성전자 부스 방문해 고동진 사장 만나
상태바
[CES2018] 박정호 SKT 사장, 삼성전자 부스 방문해 고동진 사장 만나
  • 백성요 기자
  • 승인 2018.01.10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oT 기술과 전장기술 결합된 '디지털 콕핏' 살펴봐
SK텔레콤 박정호 사장이 9일(현지 시간) ‘CES 2018’의 삼성전자 부스에서 삼성전자 고동진 사장과 함께 IoT기술과 전장기술이 접목된 ‘디지털 콕핏’ 등을 살펴보고 의견을 교환하고 있다. <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 박정호 사장이 9일(현지 시간) ‘CES 2018’의 삼성전자 부스에서 삼성전자 고동진 사장과 함께 IoT기술과 전장기술이 접목된 ‘디지털 콕핏’ 등을 살펴보고 의견을 교환하고 있다. <SK텔레콤 제공>

 

'CES 2018' 현장에서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이 삼성전자 부스를 방문해 고동진 사장과 함께 IoT(사물인터넷) 기술과 전장기술이 접목된 '디지털 콕핏'을 살폈다. 

국내 1위 이동통신사와 가전업체의 수장의 이례적 만남에 큰 관심이 모아졌다. 

 9일(현지 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8’에서 삼성전자, LG전자, 인텔, 퀄컴, 히어(HERE) 등 국내외 ICT선도기업과 5G, 자율주행, 스마트시티 등에 대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또, 박 사장은 AI · IoT 분야의 혁신적인 기술을 보유한 기업들을 방문해, 협력 방안을 타진했다.

박 사장은 “4G까지는 기존 유선 서비스가 무선화 되는 과정이었지만 5G는 오프라인 세상 자체가 ICT 안으로 들어오는 것을 의미한다”며, “SK텔레콤은 글로벌 협력을 통해 ICT 분야의 혁신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백성요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