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B, 스마트폰·PC로 실시간 모니터링 가능한 '클라우드캠' 가입자 모집
상태바
SKB, 스마트폰·PC로 실시간 모니터링 가능한 '클라우드캠' 가입자 모집
  • 백성요 기자
  • 승인 2017.06.12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클라우드에 바로 저장돼 실시간 모니터링 가능한 것이 장점...산후조리원, 정비소 등에 활용
클라우드캠 서비스로 아이의 모습을 실시간 모니터링 하고 있는 장면 예시 <사진=SK브로드밴드>

SK브로드밴드가 CCTV영상을 클라우드 서버에 바로 저장해 실시간 모니터링이 가능한 클라우드캠 서비스 가입자 모집에 나섰다. SK브로드밴드는 '클라우드 캠' 서비스 가입자를 자사 페이스북을 통해 모집한다고 12일 밝혔다.

'클라우드 캠'은 영상을 클라우드 서버에 저장하므로, 디지털영상저장장치(DVR: Digital Video Recorder)가 필요하지 않다. 특히 고객이 스마트폰이나 PC로 영상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어 인기가 높다.
 
SK브로드밴드는 지난 4월 클라우드 캠을 응용할 수 있는 장소와 상황에 대한 아이디어를 모집했다. 4백 여명의 고객들은 CCTV가 필요했던 경험을 바탕으로 다양한 아이디어를 제시했다.
 
SK브로드밴드는 참신한 아이디어와 고객 니즈가 있다고 판단해 페이스북에서 직접 고객을 만나기로 했다. 클라우드 캠 상담과 가입을 원하는 고객이 cloudcam@skbroadband.com에 이름과 연락처를 남기면 상담원이 연락을 한다. 가입고객에게는 코르크 블루투스 스키퍼를 증정한다.

클라우드캠 서비스를 통해 고객에게 자동차 정비 모습을 실시간으로 보여주는 모습 예시 <사진=SK브로드밴드>

현재 클라우드 캠은 자동차 정비센터, 산후조리원, 이삿짐센터, 프랜차이즈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다.

클라우드 캠을 설치해 운영 중인 프랜차이즈 업체 관계자는 "클라우드 캠의 센싱기능은 시간대별 매장에 들고나는 인원을 자동으로 카운팅해 주고 있다. 인력배치의 효율성 제고와 고객 마케팅 전략 수립에 도움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백성요 기자  sypaek@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