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AI & 5G IoT & 스마트홈
황창규 KT 회장, “지역 사물인터넷 전문가 키우겠다
‘대구시 IoT 아카데미(iotacademy.or.kr)’의 수강생 모집 홍보물 캡처 이미지

황창규 KT회장이 지역 사물인터넷 전문가 육성에 적극 나선다. KT와 대구시가 4차 산업혁명 이끌 사물인터넷 전문가를 공동 육성하기로 한 것이다.

KT(회장 황창규)는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사물인터넷 전문가 육성 전문 교육기관인 ‘대구시 IoT 아카데미(iotacademy.or.kr)’의 개설•운영에 참여하고 있다. 

KT는 ‘대구시 IoT 아카데미’를 위해 ▲ KT의 IoT 플랫폼 ‘IoTMakers’에 대한 실습 및 활용 기회 제공, ▲ 사물인터넷 서비스 개발할 수 있도록 전문 교육 프로그램 설계, ▲ 과정별 교육 교재 및 전문 강사 등을 지원한다.

‘대구시 IoT 아카데미’에서 KT는 사물인터넷 이론과 서비스 개발을 실습하는 '이론/실습 과정', 사물인터넷 사업화를 위한 시제품을 제작해보는 '프로젝트 과정', 사물인터넷 비지니스 모델 발굴을 목적으로 하는 '비지니스 모델 과정' 등 3개 과정을 설계했으며, 강의 지원을 한다. 

이준섭 KT 소프트웨어개발단장은 "KT의 소프트웨어 전문역량을 활용하여 대학 및 연구 기관, 지역 창조경제혁신센터 등과 함께 학생, 창업자, 스타트업, 중소기업 등에 대한 지원을 통해 사물인터넷 생태계 확장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T는 사물인터넷 생태계 확산을 위해, 지난해부터 서울 경기지역 대학들과 MOU를 체결하고 ‘사물인터넷 정규 교육’과정을 개설하여 운영했으며, 전국 대학, 지자체, 지역 창조경제혁신센터 등과 협력하여 예비 창업자, 스타트업, 중소기업들에 대해 전문가 양성과 신규 사업기회 발굴에 대한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황창영 기자  1putter1@naver.com

<저작권자 © 녹색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창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