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2020] LG디스플레이 "모든 순간 함께"...거실부터 항공기까지 '혁신 가치' 제안
상태바
[CES2020] LG디스플레이 "모든 순간 함께"...거실부터 항공기까지 '혁신 가치' 제안
  • 정두용 기자
  • 승인 2020.01.02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CES 2020 전시회 기간 중 美 라스베이거스 컨벤션 센터에 특별 전시관 마련, LG디스플레이만의 기술 선보여
- TV뿐 아니라 항공기, 호텔, 사무실 등 다양한 공간과 산업에서의 디스플레이 기술의  확장성과 미래 발전 가능성 제시
- IT, 모바일 및 자동차 등 시장에 차별화 가치 제공할 수 있는 다양한 선도기술 공개

LG디스플레이가 CES2020에 '삶의 모든 순간에 함께'를 주제로 다양한 혁신 기술을 선보인다.

LG디스플레이가 1월 7일부터 10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CES 2020’ 전시회 기간 동안 차별화된 기술력을 선보이며 적극적인 마케팅에 나설 예정이라고 2일 밝혔다.

LG디스플레이는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 센터에 특별 전시관을 마련, ‘삶의 모든 순간에 함께하는 LG디스플레이(Your Lifestyle with LG Display)’라는 슬로건을 내걸었다.

LG디스플레이 측은 "디스플레이 기술의 확장성과 미래 발전 가능성을 제시하고 시장을 넓혀가는 한편, 고객 마음 사로잡기에 나선다"며 "이번 전시를 통해, 항공기, 일반 가정과 호텔, 사무실, 상업시설 등 일상에서 경험할 수 있는 다양한 공간의 특성과 소비자들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 디스플레이의 혁신적인 활용 가치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LG디스플레이가 OLED로 구성한 항공기 일등석 공간 이미지. [LG디스플레이 제공]
LG디스플레이가 OLED로 구성한 항공기 일등석 공간 이미지. [LG디스플레이 제공]

◇항공기, OLED 입고 프리미엄 공간 가치 높여

LG디스플레이는 항공기 내부의 유선형 벽면에 맞춰 55인치 OLED 비디오월을 설치한 전시물을 공개한다.

항공기 일등석에 다양한 OLED 제품을 제안할 예정이다.

▲영화를 보거나 게임을 할 때는 몰입감 높은 곡면형 화면으로 자유롭게 변형시킬 수 있는 65인치 밴더블(Bendable) 개인용 디스플레이 ▲정보제공 및 사생활 보호까지 가능한 55인치 투명 디스플레이 파티션 ▲보다 손쉽게 화면을 조정할 수 있는 13.3인치 P-OLED(Plastic OLED) 디스플레이 등이 전시된다.

◇OLED에 사운드 기능 진화

LG디스플레이는 OLED의 사운드 기능을 보다 진화시킨 ‘시네마틱 사운드 OLED’ 기술을 선보인다.

77인치 월페이퍼 시네마틱 사운드 OLED는 진동을 만들어내는 익사이터(Exciter)를 필름으로 대체해 종이처럼 얇은 패널 한 장만으로 생생한 화질과 화면 일체형 사운드를 모두 즐길 수 있는 제품이다. 

디자인 완성도는 기본, 극강의 화질과 웅장한 11.2채널 사운드까지 선사하는 88인치 8K 시네마틱 사운드 OLED는 눈과 귀를 만족시키는 최상의 몰입감을 제공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고급 호텔 방을 완벽한 개인용 극장으로 탈바꿈 시키는 제품 활용 방법을 제안한다.

호텔 로비에서 사람들의 눈길을 한눈에 사로잡을 미디어 아트 조형물도 최초로 공개한다. 파도처럼 휘어진 복합곡면의 55인치 OLED 8장으로 구성한 위빙(Weaving)은 OLED의 혁신과 가능성을 한눈에 보여준다.

거실 인테리어에도 OLED가 적용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할 계획이다.

LG디스플레이 측은 "공간의 일부처럼 자연스럽게 설치하여 필요할 때만 아래로 내려 사용 할 수 있는 65인치 UHD 롤다운 OLED TV는 공간 활용도를 높여 스마트 홈 인테리어의 차원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55, 65, 77, 88인치 OLED TV 에 이어 안방 등 작은 공간에서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48인치 OLED TV를 최초 공개하며 소비자들의 선택의 폭을 더욱 넓힌다.

LG디스플레이 자동차용 POLED 제품. [LG디스플레이 제공]
LG디스플레이 자동차용 POLED 제품. [LG디스플레이 제공]

◇스마트 시대에 '딱'...사용자 편의성 높인 기술력

LG디스플레이의 터치 기술이 접목되어 사용 편리성이 높아진 디스플레이 제품은 교육/업무/상업 공간에서도 다양하게 활용될 수 있다.

터치 센서를 패널에 내장하는 인터치(in-TOUCH) 기술이 적용된 86인치 LCD디스플레이는 높은 터치 정확도와 또렷한 화질, 슬림 디자인을 제공한다. 4개의 액티브 펜(Active Pen)을 동시에 사용할 수 있어 전자 칠판으로서의 활용도를 높였으며 테두리가 얇아 사무실, 교실 등 어떤 공간에도 자연스럽게 녹아 든다. 또한 자판기, 엘레베이터에도 인터치 LCD 디스플레이를 적용하여 편리하면서도 직관적으로 제품을 활용할 수 있게 했다.

55인치 투명 OLED에 터치가 적용된 디지털 쇼케이스는 실물과 함께 다양한 정보를 현실감 있게 보여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직관적인 터치로 손쉽게 사용할 수 있다. 상점뿐 아니라 박물관, 미술관 등에서도 다양하게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차별화 가치 제공...선도 기술 공개

LG디스플레이는 선명한 화질과 자연스럽게 공간에 녹아 드는 디자인으로 사용 가치뿐 아니라 심미적인 가치도 극대화한 자동차용 디스플레이 제품들을 선보인다.

2020년부터 본격적으로 양산이 시작되는 자동차용 P-OLED제품의 경우, ▶14인치 계기판(Cluster), ▶12.3인치 정보 디스플레이 2장, ▶12.8인치 컨트롤패드 디스플레이를 하나의 커버글라스에 붙여 자연스러운 곡면 디자인과 세련된 인테리어를 구현했다. 이외에도 조명, 전방 배경과 조화를 이루면서 간단한 정보를 보여줄 수 있는 12.3인치의 투명 OLED디스플레이, 차량 내 다양한 공간에서 활용될 수 있는12.8인치 롤러블OLED 디스플레이도 전시된다.

저온다결정실리콘(LTPS)기반의 초대형 35인치 대시보드용 LCD 제품의 경우, 하나의 UI를 띄울 수도 있지만, 화면을 분할하여 계기판과 정보디스플레이, 조수석 탑승자를 위한 화면 등으로 다양하게 활용할 수도 있다.

IT 분야에서는 게임 환경에 특화된 모니터 라인업을 선보인다. 게임의 빠른 속도감을 선명하게 만끽할 수 있는 구속 구동, 고속 응답 기능의 15.6인치 FHD 모니터, 극강의 몰입감을 제공하는 37.5인치 WQHD 대형 모니터 등이 대표적이다.

31인치 고휘도 진단용 디스플레이 및 31.5인치 고해상도 수술용 디스플레이처럼 의료용으로 특화된 인더스트리얼용 제품도 전시 할 예정이다.

또한 모바일에서는 5G 통신 기술 발전 트랜드에 맞춰 AI 스피커에 접목한 디스플레이 및 배터리 효율, 동영상 시청에 최적화된 쌍방향 P-OLED 제품을 제안한다. 

LG디스플레이는 고객 삶의 모든 순간에 함께하는 디스플레이, 차별화된 프리미엄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기술의 가능성에 주목하고 있다. 이를 위해 앞으로도 차별화된 기술력과 철저한 품질관리, 안정적인 공급 능력을 앞세워 디스플레이의 새로운 영역을 개척하고 혁신에 혁신을 거듭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정두용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