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이대훈 NH농협은행 은행장, NH농협손보 ‘(무)NH치매플러스보험’ 가입
지난 15일 이대훈 NH농협은행장(왼쪽에서 첫 번째)이 NH농협은행 본점 영업부에서 신용인 NH농협은행 WM연금부장(왼쪽에서 두 번째), 김기형 NH농협손해보험 부사장(왼쪽에서 세 번째)과 함께 가입내용을 살펴보고 있는 모습

NH농협손해보험(대표이사 오병관)은 이대훈 NH농협은행장이 자사의 방카슈랑스 전용 신상품 ‘무배당 NH치매플러스 보험’의 가입자로 이름을 올리며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갔다고 17일 밝혔다.

‘무배당 NH치매플러스보험’은 30세부터 75세까지 가입 가능한 상품으로 보험료 변동 없이 최대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중증치매는 물론 경증치매까지 담보하며 알츠하이머병이나 파킨슨병으로 중증치매 진단 시에는 최대 9000만원까지 보장한다.

또 노인성질환에 특화된 담보뿐만 아니라 유병자도 가입 가능하도록 담보를 구성하고, 대상포진, 통풍 등 통증담보에 대한 진단비 보장을 추가해 고객 혜택을 확대한 점도 이 상품의 특징이다.

NH농협손해보험 관계자는 “NH치매플러스보험은 치매는 물론 대상포진, 통풍 등 폭 넓은 보장을 받을 수 있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며 “은행을 찾는 고객들에게도 매우 매력적인 상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순원 기자  financial@greened.kr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순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