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산은, ‘KDB NextRound’2019 첫 지역 라운드 제주에서 개최

산업은행(회장 이동걸)이 지난 15일 제주벤처마루내 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수도권 벤처캐피탈, 지역 혁신벤처생태계 유관기관, 청년창업가 등 약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KDB NextRound in Jeju’ 스페셜라운드를 개최했다.

‘KDB NextRound’는 산업은행이 4차 산업혁명시대 혁신성장의 주역인 벤처기업에게는 투자유치 기회를 제공하고, 투자자에게는 우량 투자처 발굴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2016년 8월 출범한 대한민국 대표 벤처투자 플랫폼이다.

KDB NextRound는 2018년말까지 총 215라운드를 개최해 738개 벤처기업이 IR을 실시했으며, 그 중 130개 기업이 7000억원 이상 투자유치에 성공했다.

이번에 개최된 제주 스페셜라운드에서는 국내 최초로 ‘블록체인 OS 개발 및 상용화’에 성공한 ‘블로코’, 중국 유커를 대상으로 주요 관광지에서 모바일 기반 결제서비스를 제공하는 핀테크 스타트업 ‘티엔디엔’ 등 제주지역 유망 스타트업 6개사가 벤처캐피탈 등 투자자를 대상으로 열띤 투자유치 IR을 실시했다.

특히, 제주지역에서는 최초로 개최되는 라운드임에도 불구하고 수도권 지역 35개 메이저 VC, 60여명의 심사역들이 대거 참여해 ‘KDB NextRound’에 대한 혁신벤처생태계 구성원들의 큰 기대와 관심을 보여줬다.

IR 이후 이어진 패널토론에서는 TIPS 운용을 맡고 있는 한국엔젤투자협회 회장, 대기업 CVC인 롯데엑셀러레이터 본부장 등 전문가들이 참여해 ‘제주지역 혁신창업생태계 활성화’라는 주제로 참여자들과 인사이트를 공유했다.

산업은행은 4년차에 접어든 2019년을 ‘KDB NextRound’ 브랜드화의 원년으로 선포하고, 브랜드 핵심가치를 “연결을 통한 도약”으로 선포했다. ‘지역-수도권-글로벌’로 이어지는 혁신벤처생태계의 유기적인 연결을 통해 제 2의 벤처붐 조성과 성공적인 혁신성장 기반조성에 기여 할 계획이다.

 

 

박순원 기자  financial@greened.kr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순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