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유통&라이프
미니스톱, '집밥 감성' 담은 ‘소불고기 정식도시락’ 출시집에서 먹는 식사처럼 편안하게 즐기는 정찬 도시락

미니스톱이 설 명절을 맞아 새로운 도시락을 선보인다.

편의점 미니스톱은 집밥의 따뜻함을 담은 ‘소불고기 정식도시락’을 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된 제품은 정갈하게 담은 반찬들로 푸근한 집밥의 느낌을 담아 혼밥을 즐기는 고객에게 높은 가심비를 제공하는 도시락이다.

고객의 다양한 취향을 반영한 독특한 도시락이 지속해서 선보이는 가운데 ‘소불고기정식 도시락’은 집밥 인기메뉴인 소불고기를 중심으로 평소 집에서 쉽게 접하는 반찬을 위주로 구성해 간편하게 집밥의 느낌을 즐길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소불고기 정식도시락’은 달콤한 간장소스로 양념한 소불고기 볶음에 잡채와 애호박채 볶음, 야채계란 구이 등 5가지 반찬을 곁들여 정식형태로 간결하게 담아냈다. 가격은 4300원이다.

김한솔 미니스톱 미반팀 MD는 “익숙하지만 기본에 충실한 맛을 통해 집밥이 주는 편안함을 구현하려 노력했다”며 “집밥을 그리워하는 학생이나 직장인들에게 좋은 반응이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효정 기자  market@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