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유통&라이프
인디언밥 시즌2 등장...농심, 스낵 ‘에스키모밥’ 출시랍스터 칠리버터구이맛 표현...인디언밥의 후속작

농심이 랍스터 칠리버터구이맛 스낵 ‘에스키모밥’을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에스키모밥은 캐나다산 랍스터살과 매콤한 칠리버터소스로 맛을 낸 제품이다. 모양을 랍스터 형태로 만들어 보는 재미까지 더했다.

에스키모밥은 1976년 출시돼 40여 년간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는 ‘인디안밥’의 후속작으로 인디안밥과 같이 옥수수로 만든 ‘콘스낵’이다. 

인디안밥의 이름이 인디안이 옥수수를 즐겨먹는 데서 유래가 되었다면, 에스키모밥은 랍스터 등 갑각류를 즐겨 먹는 에스키모인의 특성에서 착안해 제품명을 지었다.

농심은 최근 랍스터 버터구이가 외식메뉴로 인기를 얻고 있는 데서 아이디어를 얻어 에스키모밥을 개발했다. 특히, 랍스터 버터구이와 함께 ‘콘치즈’ ‘옥수수구이’ 등 옥수수 요리를 곁들여 먹는 트렌드에서 랍스터와 콘스낵의 어울림을 찾아냈다. 

농심 관계자는 “콘스낵 특유의 고소함에 랍스터 칠리버터구이의 맛을 입혀 익숙함과 새로움의 조화를 이뤄냈다”고 설명했다.

농심은 인디안밥과 에스키모밥에 이어 세계 여러 민족과 그들의 주식에 착안한 제품을 후속작으로 선보일 계획이다. 

농심 관계자는 “다양한 음식을 스낵에 접목한 신제품을 통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혀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효정 기자  market@greened.kr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