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We코노미 사회
여야 원내대표 침대축구 中…野 "상임위·임시국회", 與 "둘 다 안해"
(사진=연합뉴스 TV 방송화면 캡처)

여야 3당 교섭단체 원내대표들이 현안을 논의했지만 합의 실마리를 찾지 못했다. 여야는 오전부터 오후까지 계속된 회동에서 아무런 결과도 도출해내지 못했다.

14일 오전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와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선거제 개혁, 신재민 전 기획재정부 사무관, 김태우 수사관의 폭로와 관련된 특별검사 도입 및 상임위원회 개최 등 쟁점 현안을 논의했다.

자유한국당은 회담에서 상임위원회 개최를 강력히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회기가 끝나기 전 김태욱·신재민 관련 특검으로 민주당을 압박하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바른미래당은 선거제 개혁안 합의 처리를 위한 1월 임시국회 소집을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민주당이 이에 반대하는 뜻을 내비쳐 상임위원회와 1월 임시국회 개최는 미궁에 빠졌다.

한편 여야 3당은 추가 회동 계획이 없는 것으로 알려져 쟁점 현안에 대한 논의는 다소 시일이 걸릴 것으로 전망된다. 
 

정지오 기자  viewerscokr@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