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나덴, 슈가링 왁싱 제품으로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예비 창업주들 눈길
상태바
아나덴, 슈가링 왁싱 제품으로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예비 창업주들 눈길
  • MICE팀 최희남 기자
  • 승인 2019.01.10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SB미디어>

프리미엄 슈가링(왁싱) 전문 브랜드 아나덴(대표 김봉우)이 지난 1월 3일(목)부터 5일(토)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진행된 ‘제50회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에 참석했다.

최근 2년 동안 왁싱 시장이 여성 소비자들을 비롯해 남성 소비자들까지 끌어 당기며 영역을 확장해 나아가고 있는 추세인 만큼 대중들의 왁싱에 대한 관심도 지속될 예정이다. 또한 임산부, 커플, 웨딩 케어, 위생뷰티, 메이크업, 매너, 패션 등 매스컴으로 인한 폭 넓은 수요층이 확산 되면서 그 영역은 더욱 확장 되어질 전망이다.

아나덴(ANADEN)은 ‘새롭게 태어나다’라는 의미를 가진 프리미엄 슈가링 전문 브랜드다. 아나덴의 모든 제품은 비타민, 단백질, 미네랄이 그대로 살아있고 슈가 천연의 갈색빛이 나는 유기농 비정제 슈가로 만들어 지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USDA(미국농무부)와 ECOCERT(에코서트) 인증을 받은 슈가를 사용한 제품들로 대중들에게 알려져 있다.

이 날 박람회에서 아나덴은 다양한 슈가링 제품을 선보이며 예비 점주들의 눈길을 끌었다. 아나덴의 슈가링 방식은 왁싱 방법이 어렵지 않아 간단한 설명서만 있어도 홈케어 형식으로도 가능하지만, 전국 대리점들의 수익 창출을 극대화 하기 위해 자사 홈페이지 또는 온라인, 오프라인 모두 개인에게는 제품을 판매하지 않고 샵을 이용해서만 왁싱과 케어를 받아야만 하는 시스템이 창업주들을 위한 강점이다.

특히 아나덴은 70% 이상이 여성 고객으로 보통 슈가링 제품을 통한 브라질리언 왁싱을 진행하는 고객들이 다수다. 이외 나머지 30% 고객은 남성들로 주로 슈가링 왁싱을 통해 얼굴의 수염을 면도 한다. 보통 하루에 한번 해야 하는 면도가 슈가링 왁싱을 통해서 하면 모근을 잡아주기 때문에 평균 2주 동안은 수염이 자라지 않는 효과를 얻을 수 있어 남성 고객들도 점차 늘고 있는 추세다.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를 통해 소개된 아나덴의 슈가링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MICE팀 최희남 기자  new-mice@naver.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