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카드, 소아암 환자 후원금 5000만원 전달
상태바
NH농협카드, 소아암 환자 후원금 5000만원 전달
  • 백성요 기자
  • 승인 2018.12.14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카드가 소아암 환자를 위해 5천만원을 후원한다. 

NH농협카드는 지난 13일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을 방문하여 소아암 어린이 치료를 위한 후원금 5천만원을 전달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후원금은 조혈모세포 이식 수술을 앞둔 만 18세 미만의 소아암 환자와 이에 준하는 희귀난치성 질환 환자들을 위한 ‘나음상자’지원사업에 사용될 계획이다.

NH농협카드는 지난 13일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을 방문하여 소아암 어린이 치료를 위한 후원금 5천만원을 전달했다고 14일 밝혔다. <NH농협카드 제공>

나음상자는 ‘나을 수 있다는 마음’, ‘나아질 거라는 믿음’이라는 뜻으로  무균실 생활에 필요한 10종의 물품과 함께 이식을 경험한 완치자 및 보호자의 응원 메세지가 담겨있다.

이날 기금 전달식에 참석한 NH농협카드 이인기 사장은“힘든 병마와 싸우고 있는 소아암 어린이들이 빨리 완치되어 행복한 일상으로 돌아가길 바라며 앞으로도 이런 뜻 깊은 나눔 활동을 계속 이어나가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NH농협카드는‘나음상자’외에도 지난 2012년부터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을 통해 ∆가발 ∆놀이치료 ∆문화예술체험 ∆자기성장프로젝트 등 소아암 환자에게 필요한 다양한 사업을 지원하고 있으며 작년 말 기준 누적 후원금은 약 3억 1천만원에 달한다.

 

 

 

백성요 기자  financial@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