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5G 장비 삼성전자·에릭슨·노키아 선정...화웨이 배제
상태바
KT, 5G 장비 삼성전자·에릭슨·노키아 선정...화웨이 배제
  • 정동진 기자
  • 승인 2018.11.08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는 5G 장비 공급업체로 삼성전자, 에릭슨, 노키아 3개사를 선정했다고 8일 밝혔다.

이로써 SKT와 KT는 삼성전자·에릭슨·노키아로 LG유플러스는 화웨이를 선정해, 12월 1일 5G 전파를 송출할 예정이다.

KT는 5G 장비 공급사 선정에서 최고 수준의 5G 서비스 제공과 5G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기술력은 물론 기존 LTE망과 연동해 안정적 운용, 투자 비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KT 관계자는 "선정된 5G 장비 공급업체와 협업을 통해 고객들에게 5G 상용화 서비스를 완벽하게 제공할 것"이라며 "5G 기반의 B2B 서비스 개발을 통해 국가 경쟁력을 높이고 국민들이 보다 편안하고 안전한 생활을 누리는 토대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정동진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