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AI 기반 미디어 콘텐츠 기술 시연...글로벌 시장 경쟁 자신감 드러내
상태바
SK텔레콤, AI 기반 미디어 콘텐츠 기술 시연...글로벌 시장 경쟁 자신감 드러내
  • 이보미 기자
  • 승인 2018.09.27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T가 선보이는 RNN 기술 기반 미디어 추천 서비스는 넷플릭스 같은 글로벌 업체와의 기술 경쟁에 절대 뒤지지 않는다고 자부할 수 있다"

이종민 SK텔레콤 미디어 기술원장은 27일 서울 을지로 삼화빌딩에서 진행된 ICT 기술 시연회에서 AI 기술 기반 미디어 콘텐츠 추천 기술을 공개하며 이같은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종민 SK텔레콤 미디어 기술원장은 27일 서울 을지로 삼화빌딩에서 진행된 ICT 기술 시연회에서 AI 기술 기반 미디어 콘텐츠 추천 기술을 설명하고 있다.

이종민 기술원장은 "미디어 콘텐츠 스모그 시대에서 미디어 사용자들에게 콘텐츠를 추천하는 기술은 굉장히 중요하다. 특히 글로벌 플레이어 유튜브, 넷플릭스의 경우 추천 기술을 통해 가입자들의 이탈을 방지하는 시스템까지 발달돼 있다"면서 "넷플릭스는 어떤 추천 기술을 쓰는 지 정확하게 알 수 없다. 하지만 SKT가 사용하는 RNN(인공신경망, Recurrent Neural Network)은 인공지능 딥러닝 알고리즘에서도 진보된 기술로 평가되는 것으로 다른 업체들이 사용하는 추천 기술과 비교해 동등 이상이라 자부할 수 있다"고 밝혔다.

미래 AI 추천 기술 시장 전략에 대해서 그는 "SKT 내 Btv, 옥수수 같은 미디어 관련 사업뿐 아니라 11번가 등 다른 패밀리 사업과도 연계, 고객에게 다양한 추천 기술을 제공하고 고객의 편의성을 극대화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라면서 "지금은 영화면 관련 장르 영화 추천, 예능이면 관련 오락 콘텐츠를 제공하는 수준이지만 앞으로는 고객의 관심 미디어 콘텐츠를 분석하고 이를 패밀리 사업과 연계해 음악, 제품 등도 같이 추천해 시장을 넓혀나갈 계획이다. 이는 11번가 같은 커머스에서도 음악이나 영화 콘텐츠를 추천하고 고객이 이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경우에도 마찬가지"라고 설명했다.

한편 SK텔레콤은 AI 미디어 추천 기술 개발 로드맵으로 올해는 미디어 시청 이력/키워드 기반 콘텐츠 추천 기능을 선보이고 있다. 내년엔 영상분석/고객 취향 분석 융합 콘텐츠 추천 기능을 상용화할 예정이며 2020년까지 AI 미디어/음악/커머스 교차 추천 기능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이보미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