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아프리카TV 맞손...5G 개인미디어 서비스 도입
상태바
KT, 아프리카TV 맞손...5G 개인미디어 서비스 도입
  • 이보미 기자
  • 승인 2018.09.19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가 아프리카TV와 손잡고 5G시대 고품질 1인 미디어 서비스 도입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양사는 앞으로 콘텐츠 제휴를 비롯 5G로 대표되는 4차 산업의 핵심 기술을 개인방송 서비스에 확대 적용해 나갈 예정이다.

KT는 19일 국내 개인방송 서비스 1위 사업자인 아프리카TV와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5G 기반 개인미디어 서비스 제공에 협력한다고 밝혔다.

KT는 국내 개인방송 서비스 1위 사업자인 아프리카TV와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5G 기반 개인미디어 서비스 제공에 협력한다고 19일 밝혔다.

오전 판교 아프리카TV 본사 사옥에서 열린 ‘5G 차세대 개인방송 공동사업을 위한 KT-아프리카TV 업무협약식’에는 이필재 KT 마케팅부문장 부사장 유희관 미디어사업본부장 전무 서수길 아프리카TV 대표이사 정찬용 부사장 등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아프리카TV는 누구나 쉽게 실시간 방송을 할 수 있는 국내 1위 개인방송 서비스 사업자다. 양사는 이번 MOU를 통해 ▲ 5G 인프라를 활용한 개인방송 서비스 ▲ 올레tv와 올레tv모바일에서 아프리카TV의 서비스 제공 ▲아프리카TV BJ를 활용한 공동 마케팅 등을 추진한다.

앞서 양사는 서울 송파구 ‘아프리카TV 오픈 스튜디오 잠실점’에 ‘KT 10기가 아레나’를 오픈한 바 있으며 ‘올레tv 아프리카TV스타리그(ASL)’ 시즌5 결승전을 올레tv와 올레tv모바일에서 실시간 중계하는 등 다양한 협력을 진행해왔다. 금번 MOU를 통해 차별화된 신규 서비스 제공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필재 KT 마케팅부문 부사장은 "국내 1위 개인방송 서비스를 제공하는 아프리카TV와 KT의 5G기술이 만나, 보다 새롭고 다양한 가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기술력과 콘텐츠 제휴뿐 아니라, 양사가 보유한 다양한 인프라를 활용하여 지속적으로 협업해 나가겠다” 고 전했다.

서수길 아프리카TV 대표는 “아프리카TV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사가 갖고 있는 기술력, 인프라를 활용해 큰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며, "5G로 대표되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을 다양한 개인방송 서비스에 도입, 협력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이보미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