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블록체인& 정책
美 증권거래위원회, 비트코인 기반 ETF 승인 불허 재검토할 의사 있다.
  • 박진아 IT칼럼니스트
  • 승인 2018.08.24 17:26
  • 댓글 0
Courtesy: SEC.gov.

미국 증권 거래위원회(Securities and Exchange Commission, 이하 SEC)는 비트코인(bitcoin) 기반의 상장지수펀드(Exchange Traded Fund, 줄여서 ETF) 9가지 상품에 대한 시장 진입 승인 불허를 23일 목요일(미국 뉴욕 시간) 발표했으나 이 결정을 재검토할 의사가 있음을 이튿날인 24일 밝혔다고 로이터스 통신이 보도했다.

美 SEC 위원들은 비트코인의 ETF를 선물거래시장에서 거래하기 위해 3개 회사가 신청한 신규 기금 신청을 거부하고, 비트코인 상품들이 사기나 조작의 대상이 아니라는 확신을 할 수 없다는 점을 사유로 들었다.

그러나 발표 이튿날인 24일 SEC는 기관 웹사이트에 성명문을 통해서 SEC의 위원 4명이 이 결정을 재검토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지난 비트코인 ETF 상장 신청 심사에서 SEC 위원 4명은 3-1로 승인을 불허했다. 승인 지지 1표를 던진 공화당 출신의 헤스터 피어스(Hester Peirce) 위원으로, 비트코인 상장 불허는 혁신을 가로막는다며 비트코인 ETF 승인 불허에 대한 반대 의견을 표명한 바 있다.

비트코인 암호화폐는 은행이나 정부 등 중앙 권위의 승인을 거칠 필요없이 전세계로 빠르고 자유롭게 익명으로 자금을 이동시키는데 사용될 수 있다. 비트코인 ETF 거래가 승인되면 이 통화를 보유한 펀드는 더 많은 투자자를 끌어들여 비트코인 가격을 올릴 수 있다.

이 소식이 전해지자 룩셈부르크에 본사를 둔 비트맵(Bitstamp) 암호화폐 교환소에서 비트코인 가격은 전날보다 2% 상승한 680달러를 기록했다.

박진아 IT칼럼니스트  feuilleton@naver.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아 IT칼럼니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