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We코노미 사회
태풍 '야기', "韓 직접타격 가시화"…서해5도 덮친 뒤 내륙 진입 전망
(사진=기상청 홈페이지 화면 캡처)

태풍 '야기'가 한반도를 직접 타격할 가능성이 불거지고 있다.

10일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현재 태풍 '야기'는 일본 오키나와 남동쪽 약 70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23킬로미터로 북서진중이다. 최대풍속은 초속 19미터로 강도는 약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다만 태풍 '야기' 예상경로는 전날 예보에 비해 더욱 한반도 깊숙이 들어왔다. 태풍 '야기'는 오는 14일 새벽을 기점으로 북동쪽으로 선회해 이동하며 백령도 등 서해 5도를 직접적으로 덮칠 거란 예보다. 이후 북한을 관통해 지나가면서 적지 않은 피해를 야기할 거란 우려가 커진다.

특히 태풍 '야기'가 예보대로 백령도와 신의주를 통과할 경우, 수도권 및 강원 지방 역시 태풍의 영향권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태풍 '야기'는 오는 14일과 15일 수도권 서쪽에서 북동진하며 최대풍속 초속 21미터의 강풍을 동반할 거란 분석. 여기에 이동속도도 시속 22킬로미터로 빨라져 시속 100km에 달하는 강풍이 불어올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정지오 기자  viewerscokr@gmail.com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