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중문화 대중문화
정준영·지연, "교제확률 0%" 소속사 틀렸나…16개월 간 숨겼거나 몰랐거나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가수 정준영과 걸그룹 티아라 전 멤버 지연이 열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2017년 4월 열애설을 부인한 지 16개월 만의 일이다.

8일 일간스포츠는 정준영과 지연 측근의 말을 인용해 "두 사람이 만남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특히 지난해 불거진 열애설 이후 현재까지 사귀고 있는 것으로 파악돼 사실상 '비밀연애'를 1년 넘게 이어온 것으로 풀이된다. 지연 소속사는 여전히 모르쇠로 일관하고 있지만 당사자들은 입을 열지 않고 있다.

정준영과 지연의 열애설은 지난해 4월 19일 터진 바 있다. 당시 두 사람은 연예인들의 모임에서 서로 마음을 키워온 끝에 1달쯤 전부터 만남을 시작한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지연 소속사는 "본인 확인 결과 열애는 사실무근이다. 교제 확률은 0%다"라고 단언한 바 있다. 정준영 측 또한 "친분은 있지만 열애관계는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다.

정준영과 지연이 "오늘부터 1일"을 규정하고 연인 관계를 시작했는지, 그렇다면 해당 시점이 언제인지는 분명하지 않다. 다만 '썸'을 포함한 그들의 핑크빛 기류가 1년 반 가까이 이어져 왔을 가능성은 결코 작지 않아 보인다.

정지오 기자  viewerscokr@gmail.com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