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건설/부동산
김석준 쌍용건설 회장, 폭염 속 직접 현장 안전점검에 구슬땀

기록적인 폭염이 연일 이어지는 가운데 쌍용건설 김석준 회장이 국내현장 여름철 안전보건 현황을 점검했다.

김 회장은 지난 7월 31일부터 8월 2일까지 KTX와 SRT 등을 이용해 영남 및 수도권 현장 여덟 곳을 돌며 무더위에 지친 근로자들을 격려하고 이상고온에 따른 근로자 건강관리 및 안전사고 방지를 당부했다. 특히 근로자 휴게시설과 제빙시설 등을 일일이 점검하며 혹서기 근로자 작업 환경을 점검했다.

쌍용건설은 혹서기 현장운영 지침을 마련해 시간대별 Heat Break 운영으로 충분한 휴식을 보장하고 아이스조끼 및 쿨스카프, 식염포도당, 얼음과 얼음물 등을 지급해 여름철 근로자 건강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을지대 병원 및 캠퍼스 신축공사 현장에서 휴식 중인 현장 근로자와 환담하며 격려하고 있는 김석준 회장(오른쪽에서 두번째). <쌍용건설 제공>

백성요 기자  lycaon@greened.kr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성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