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중문화 대중문화
스튜디오 실장 투신, "자살≠무고"…'미스 함무라비'가 건네는 메시지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양예원 사건의 피의자로 지목된 스튜디오 실장 A씨가 북한강 투신 후 실종 상태다. 이를 두고 피해자 양예원과 그의 편에 섰던 스타 수지를 향한 일부 여론의 조리돌림이 눈살을 찌푸리게 한다. 스튜디오 실장 투신으로 시작된 후폭풍은 공교롭게도 이날 방송된 한 드라마와 맞닿는다.

지난 9일 방송된 JTBC 드라마 '미스 함무라비'는 판사의 권한과 책임을 한꺼번에 조명했다. 이날 방송에서 판사 박차오름(고아라)은 자신이 준강간죄 혐의로 유죄 판결을 내린 한 대학 교수의 자살기도 소식을 들었다. 구치소 수감 중 천장에 목을 메 스스로 목숨을 끊으려 했던 것. 이에 박 판사는 "내가 틀린 거면 어떡하느냐"라며 심정적으로 큰 충격을 받았다.

이같은 드라마의 내용은 스튜디오 실장 투신과 맞물려 '자살기도'와 '무고' 간의 상관관계에 대해 적지 않은 시사점을 남긴다. 암암리에 행한 일이 공공연히 퍼져 범죄 혐의에 처한 피의자의 경우, 그 중에서도 성 추문에 휩싸인 경우라면 어떨까. 어쩌면 자신의 행위가 실제 법적으로 유죄인가 무죄인가는 그다지 중요하지 않을지 모른다. 당사자에게 정말 큰 '재난'은 자신의 치부가 까발려졌다는 사실일 것이다.

북한강에 투신한 스튜디오 실장도, '미스 함무라비' 속 교수도 마찬가지다. 좀 더 거슬러 올라가면 '미투' 가해자로 지목된 배우 고(故) 조민기를 들 수도 있을 것이다. 성범죄 혐의에 힘들어 하다 극단적 선택을 하는 이들은 종종 있지만, 이러한 선택이 당사자의 무고를 증명하는 건 아니다.

정지오 기자  viewerscokr@gmail.com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1
전체보기
  • 이걸기사라고 2018-07-10 17:36:47

    인간에 대한 최소한의 존중도 없는 쓰레기 같은 기사. 이딴 폐기물 만들면서 입에 풀칠하는 정지오씨가 안쓰럽다.   삭제

    • 에휴 2018-07-10 17:17:13

      진짜 더럽게 치우친 기사를 쓰는데 이쯤되면 이게 기사라고 일컬을수 있는가 묻고싶다.
      이게 고인을 두번 죽이는 짓이지.
      아무런 증거없이 뇌내망상으로 일기를 싸지르는데 얼마전 여고생들이 장난으로 성추행 당했다고 꾸며됐다 자살한 교수는 뭐라 설명할거냐?
      똥을 인터넷에 싸지르지 마요   삭제

      • 지나가다 2018-07-10 11:56:19

        기사글 보고 어이가 없어 글남기네요..
        어떻게 기자가 치부가 드러나서 자살을 했는지 진짜 억울해서 자살을 했는지 단정을 할 수 있나요??? 아랫분 말씀처럼 정말 억울한 사람일경우엔 이글이 기자 당신의 양심에는 거리낌없을 수 있나요?? 제가 봤을땐 스튜디오실장이 치부가 밝혀져 자살한거라해도 기자양반의 논조로 봤을때 그래 그놈 잘 죽었다!라고 할 것같네요.. 사람의 죽음을 단정짓는건 어리석다고 봐요.. 이런얘기 해봐야 귀담아듣지도 않겠지만 답답해서 쓰네요..   삭제

        • 글좀잘써라 2018-07-10 11:52:43

          기자야 하고 싶은 말이 뭐냐? 무슨 글을 이렇게 못알아먹게 쓰냐...   삭제

          • 지나치면 2018-07-10 11:29:52

            무고가 아님에도 본인의 치부가 드러나 자살에 이르는 경우만 있을 것인가? 정말 무고라고 보이는 일 때문에 자살이 생길 수는 없는가? 특정인에 대한 사고가 난 시점에 자살이 무고를 증명하는 것이 아니라고 기사를 내는 것은 맞는 일일까? 그 사람의 범죄가 사실로 밝혀져 형사처벌이 예정되어 있는 정도라면 맞을 수도 있겠다. 그러나 그렇지 않은 경우도 있을 수 있다. 기자는 판사가 아니다. 신은 더더욱 아니다. 만일, 정말 억울한 사람이었다면 이 기사는 폭력이 될 수 있음을 생각했어야 하지 않을까!   삭제

            • 여러가지 생각 2018-07-10 11:26:45

              "당사자에게 정말 큰 '재난'은 자신의 치부가 까발려졌다는 사실일 것이다."
              로 단정지을 것이 아니라,
              무고죄가 입증되어도 이 사람은 그런 소문에 휩싸였기 때문에 이 이후로 경제적인 활동 포함 일상 생활을 못하게 되어버릴 수도 있죠. 그게 큰 재난일 수도 있지 않겠어요?   삭제

              • 메갈국자 2018-07-10 11:26:13

                지오야 국자해   삭제

                • 어째 2018-07-10 11:21:43

                  스튜디오 실장도 그랬어..
                  자기말 안 들어준다고 그랬지...
                  자기가 잘못하지 않았다고는 하지 않았지 ㅎ

                  근데 광고 많아서 액박이다...
                  적당히 좀 해라... 그래서 누가 보러 오겠냐?   삭제

                  • 그것 2018-07-10 11:16:51

                    자살≠무고 라면
                    눈물≠피해자
                    눈물 몇방울 흘렸다고 인민재판으로 가서도 안됨
                    법치국가에서 뭐하는 짓거리임   삭제

                    • 이젠 2018-07-10 11:00:20

                      드라마가 현실이냐. 얼마나 비교할거리가 없으면 드라마 내용까지 끌과와서 비교질하네...너희들 논리가 얼마나 빈약한지 알겠다.. 최소한 자살할만큼 얼마나 큰 고통을 느꼈는지 공감할 젠더감수성도 사회적공감감수성도 없는 괴물같은것들.   삭제

                      2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