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유통&라이프
[종합]'방탄이 방탄했다'...BTS, 빌보드 메인 차트 1위...한국 최초-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 '빌보드 200' 1위
빌보드 캡처.

'방탄소년단'이 빌보드 메인 앨범차트 정상에 올랐다. 한국 가수로는 최초기록이다.

27일(현지시간) 방탄소년단이 지난 18일 공개한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는 '빌보드 200' 1위에 올랐다고 빌보드는 밝혔다.

'빌보드 200'은 앨범 판매량과 트랙별 판매량, 스트리밍 실적 등을 기반으로 해당 주 미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앨범의 순위를 매긴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24일까지 집계된 앨범 수치에서 13만 5000점을 획득, 2018년 그룹 앨범 판매량 중 두 번째로 높은 기록으로 1위에 등극했다.

영어가 아닌 외국어로 된 음반이 '빌보드 200' 1위에 오른 것은 12년 만이다. 2006년 남성 4인조 팝페라 그룹 일디보(Il Divo)가 스페인어, 이탈리아어, 프랑스어 등으로 부른 앨범 '앙코라'(Ancora)로 이 차트 1위에 오른 적이 있다.

방탄소년단은 '월드뮤직 장르' 앨범 최초 '빌보드 200' 1위라는 기록도 달성했다. 

빌보드는 유럽, 아시아, 아프리카, 남미, 중동을 비롯해 미국 본토 밖에서 기원한 모든 음악을 '월드 뮤직'으로 분류한다. K팝 역시 월드 뮤직으로 분류된다. 이전까지 최고 기록은 2012년 싸이의 ‘강남스타일'이 세운 ‘핫 100’ 2위였다. ‘핫 100’은 앨범이 아닌 노래 인기 차트다. 

빌보드는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9월 '러브 유어셀프 승 허(LOVE YOURSELF 承 Her)’로 '빌보드 200' 7위에 진입해 한국 그룹 최고 기록을 세웠다. 두 번 연속 '빌보드 200' 10위 안에 든 것"이라며 "이번 주는 방탄소년단뿐만이 아니라 K팝 전체에 대단한 주"라고 평가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 18일  'LOVE YOURSELF 轉 Tear'를 발표했다. 당시 선주문량이 150만장에 이르며 앨범의 흥행을 예고했다. 지난 'LOVE YOURSELF 承 'Her' 때 선주문량은 100만장으로, 2년 연속 '더블 밀리언셀러' 타이틀을 거머쥐게 됐다.

이효정 기자  market@greened.kr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