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위성호 신한은행장, 직면문제 해결 '좋은 전략' 위한 ‘소통’ 강조신한은행 용인시 소재 연수원에서 2분기 임원 본부장 워크숍

신한은행은 20일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소재 연수원에서 위성호 은행장을 비롯한 임원, 본부장, 주요 부서장, 현장대표 영업점장 등 1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분기 임원·본부장 워크숍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20일 용인시 연수원에서 진행된 2018년 2분기 신한은행 임 본부장 워크숍에서 신한은행 위성호 은행장이 설명하는 모습.

이번 워크숍에서는 1분기까지 성과를 리뷰하고 2분기 추진 과제와 주요 이슈를 점검했다. 이 자리에서 위성호 은행장은 “각자의 자리를 든든히 지키고 있는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연초 세웠던 계획을 성공적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아울러 취임 1주년을 맞아 두드림 패널(자문단) 1,000여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의 결과를 공유하며, “신한인 모두의 마음을 하나로 모으기 위해 리더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후 “직면한 상황을 미봉책으로 넘기지 말고 근본적인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는 말과 함께 “어려운 선택을 회피하는 나쁜 전략이 아닌, 문제를 해결할 새로운 방식을 설계하는 좋은 전략을 만들어가자”고 당부했다.

끝으로 좋은 전략의 전제조건은 소통임을 언급하며 “다양한 직급, 부서, 지역을 아울러 더 높은 지향점을 향해 마음을 모으는 리더십이 필요하다”며 “많이 듣고, 공감하며 조직을 이끌어 나가자”는 말로 메시지를 마무리했다.

황동현 기자  financial@greened.kr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동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